통신3사 가입비 8월 중순부터 40%↓

  • 2013.08.08(목) 11:21

KT 16일부터 내려
SKT·LG유플도 19일 인하

이동통신 가입비가 이달 중순부터 통신사별로 각각 40%씩 인하된다.

 

8일 통신업계 따르면 KT는 현재 2만4000원(부가세 포함)인 가입비를 오는 16일부터 1만4400원으로 내린다.

SK텔레콤과 LG유플러스는 오는 19일부터 가입비를 낮춘다. SK텔레콤은 3만9600원에서 2만3760원으로, LG유플러스는 3만원에서 1만8000원으로 각각 내린다.

앞서 이석채 KT 회장과 하성민 SK텔레콤 사장, 이상철 LG유플러스 부회장 등 통신 3사 최고경영자(CEO)는 지난 6월 최문기 미래창조과학부 장관과 만나 이 같은 가입비 인하안에 대해 의견을 모은 바 있다.

 

통신 3사는 해마다 가입비를 단계적으로 내려 오는 2015년에는 완전히 폐지할 계획이다. 미래부는 이동통신 가입비가 폐지되면 연간 5000억원의 요금 절감 효과가 발생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SNS 로그인
naver
facebook
goog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