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카카오스토리
  • 검색

'갤노트 닮았네'.. 팬택, 대화면 ‘시크릿노트' 공개

  • 2013.10.10(목) 10:00

5.9인치, 내장 펜 탑재한 패블릿

팬택이 경쟁사 삼성전자의 패블릿 '갤럭시노트'처럼 내장형 펜을 탑재한 5.9인치 스마트폰을 내놓았다. 패블릿(phablet)이란 전화(phone)와 태블릿(tablet)의 합성어로, 화면 크기가 기존 스마트폰보다 큰 5인치 이상급의 제품을 말한다.

 

팬택은 10일 상암동 팬택 R&D센터에서 미디어데이 행사를 갖고 ‘베가 시크릿노트’를 공개했다. 이 제품은 다음주 이동통신 3사를 통해 출시된다.

베가 시크릿노트는 베가 시리즈 처음으로 내장형 펜을 탑재했다. 정전식 펜 방식의 ‘V펜’은 6인치급 대화면폰 사용 환경을 편리하게 만들어주는 다양한 기능을 제공한다. 펜을 스마트폰에서 꺼내면 사용자가 미리 지정해 놓은 메모장 같은 프로그램들이 바로 뜬다. 커버를 닫은 상태에서도 펜을 꺼내면 플립 창에 바로 메모를 할 수 있는 기능도 지원한다.

 

한손으로 대화면폰을 쉽게 사용할 수 있도록 뒷면에 버튼을 달았다. 후면에 있는 '시크릿 키(Secret Key)'란 버튼을 누르면 전화를 받거나 사진을 촬영할 수 있다.

 

시크릿 키에는 지문인식 센서도 탑재됐다. 지문인증으로 화면 잠금을 해제하거나 특정 애플리케이션을 숨길 수 있다. 스마트폰에 담긴 동영상이나 사진 등 콘텐츠를 남들이 쉽게 볼 수 없도록 보호해주는 기능도 추가했다.

 

성능도 향상됐다. 베가 시크릿노트는 기존 2기가바이트(GB) 램(RAM) 대비 가용 메모리 용량이 약 2배 늘어난 3GB 램이 탑재됐다. PC에 필적하는 멀티태스킹 환경을 제공한다. 용량이 큰 애플리케이션을 동시에 실행해도 속도가 느려지지 않고, 대화면에 적합한 멀티 웹 브라우징 환경을 제공한다.

PC에서만 지원하던 USB 호스트 기능을 스마트폰 최초로 구현하여 사용성을 극대화시켰다. PC를 통하지 않고도 휴대폰이나 디지털카메라 등 각종 IT기기의 파일을 손쉽게 주고 받을 수 있다.

 

3200mAh 용량의 배터리를 탑재했고, 고속 충전 기술로 120분만에 완전 충전이 가능하다. 안드로이드 최신 운영체제(OS) 젤리빈을 탑재했으며, 화이트와 블랙 두 가지 컬러로 출시된다. 제품 가격은 아직 정해지지 않았다. 

SNS 로그인
naver
facebook
goog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