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카카오스토리
  • 검색

'부모님께 선물하세요' 삼성전자, 폴더폰 출시

  • 2014.05.22(목) 11:05

편의성 높인 '삼성 마스터' 출시
2G, 3G용 출시..출고가 24만원

삼성전자가 실버세대를 위한 폴더폰을 출시했다. 통신사에 따라 2G와 3G를 선택해 가입할 수 있는 제품이다.

 

삼성전자는 오는 23일 사용자 편의성을 높인 폴더폰 '삼성 마스터'를 출시한다고 22일 밝혔다.

 

이 제품은 전면과 후면 모두 '갤럭시 노트 3'에서 선보인 고급스러운 가죽 질감과 스티치 디자인을 적용해 고급스러운 프리미엄 디자인을 갖췄다. 한 눈에 들어오는 75.6mm(3형)의 큰 화면으로 쾌적한 사용 환경을 제공한다.

 

 

특히 설정된 기간동안 휴대폰 미사용시 지정된 번호로 알림 메시지를 전송하는 '안부알림' 기능, 일정 시간동안 전화를 받지 않을 경우 약 70데시벨(dB)의 벨소리가 울리도록 하는 '큰소리 모드' 기능 등 사용자들에게 최적화된 안심 고지 기능을 탑재했다.

 

가속도 센서를 활용해 평소 운동량을 확인할 수 있는 만보기 기능, 평소 라디오를 즐겨 듣는 사용자를 위한 FM 라디오 기능 등 실용성이 높은 다양한 편의 기능을 지원한다. 또 스마트폰과 동일한 충전 단자의 마이크로 USB(Micro USB)와 3.5pi 이어잭 규격을 적용해 호환성과 사용성을 높였다.

 

'삼성 마스터'는 메탈릭 실버 색상으로 출시되고, 몽블랑 블랙, 와인 레드 색상으로도 출시될 예정이다.  출고가는 약 24만원이다. 2G 제품은 SKT와 LG유플러스, 3G제품은 SKT와 KT에서 가입할 수 있다.

 

삼성전자 관계자는 "'삼성 마스터'는 조작이 간편하고 실용적인 피처폰을 선호하는 고객을 위해 출시한 제품"이라며 "'삼성 마스터'가 가정의 달 선물을 고민하는 소비자들에게 좋은 선택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SNS 로그인
naver
facebook
goog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