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T, 화면크기 줄인 'G3 A' 출시

  • 2014.08.07(목) 11:00

한손 조작 기능 탑재·출고가도 낮춰

SK텔레콤이 LG전자 최신 전략폰 'G3'의 화면 크기를 살짝 줄이고 출고가도 낮춘 변형 제품을 내놓는다.

 

SK텔레콤은 기존 5.5인치 보다 화면크기를 5.2인치로 줄인 'G3 A'를 오는 8일 출시한다고 밝혔다. 제품 출고가도 70만4000원으로 기존 G3(89만9800원)보다 낮게 책정했다.

 

이 제품은 지문 얼룩 및 미끄럼 방지를 위한 3D 메탈릭 프린팅 커버가 적용되고 화면크기도 기존보다 0.3인치 줄어 들어 한 손에 쏙 들어오도록 설계됐다. 색상은 티탄과 화이트 두 종으로 구성된다.

 

회전이나 역회전 동작을 이용해 한 손으로 스마트폰 주요 기능을 이용할 수 있는 ‘T액션’이란 기능이 탑재됐다. 손목으로 스마트폰을 돌리는 간단한 동작만으로 전화를 받고 걸 수 있으며, 한 손으로도 간편하게 셀피(Selfie; 자가촬영사진)를 촬영할 수 있다. 음악 감상 중 다음 곡을 듣고 싶거나, 인터넷 이전 페이지로 돌아가는 등 생활패턴에 맞게 다양한 기능을 설정 할 수 있다.

 

SK텔레콤이 악성 앱과 스미싱 방지를 위해 새롭게 개발한 ‘안심 클리너’가 탑재됐다. 스마트폰을 사용하지 않는 새벽 시간에 악성 앱과 스미싱 메시지를 자동 검사하고 불필요한 파일을 정리할 수 있다.

SNS 로그인
naver
facebook
goog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