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카카오스토리
  • 검색

'A4 보다 작은' 삼성 소형 노트북

  • 2014.08.12(화) 11:00

휴대성 강화..79만원대

삼성전자가 여성들의 숄더백에도 넣고 다닐 수 있는 소형 노트북을 내놓았다.

 

삼성전자는 '아티브 북' 시리즈의 유선형 디자인을 계승하면서 휴대성을 강화한 '아티브 북 M'을 12일 출시했다.

 

이 제품은 A4 용지보다 작은 29.5cm(11.6인치) 크기의 HD 디스플레이와 1회 충전 후 최대 8시간까지 사용 가능한 배터리를 채용했다. 클래식 화이트 컬러와 스크래치에 강한 가죽 느낌의 재질을 적용해 고급스러움을 더했다.

 

차세대 저장 장치로 각광을 받고 있는 SSD (Solid State Drive)와 인텔 4세대 저전력 듀얼코어 CPU를 탑재해 빠른 부팅 속도는 물론 쾌적한 사용 환경을 제공한다.

 

소형 노트북이지만 풀 사이즈 키보드와 인체 공학적으로 설계된 곡선형 키캡을 적용, 장시간 문서 작업을 하더라도 손의 피로도를 줄여주고 오타율도 감소시킬 수 있다. 고감도 터치패드를 적용해 멀티 터치와 줌인·줌아웃을 터치스크린을 사용하듯 부드럽게 이용할 수 있다.

 

국내 출고가는 29.5cm(11.6") 디스플레이, 4GB 시스템 메모리, SSD 128GB 사양 기준 79만원이다.  

 

삼성전자 스토어((store.samsung.com)에서 12일 오후부터 18일까지 300대 한정으로 '아티브 북 M'의 예약판매가 실시되며, 해당 구매 고객에게는 삼성 블루투스 스피커, 블루투스 마우스와 전용 파우치를 증정한다.

SNS 로그인
naver
facebook
goog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