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카카오스토리
  • 검색

LG 해외 보급형 'G3' 갤노트처럼 펜 달린다

  • 2014.08.26(화) 11:10

전략폰 G3 외관 계승
신흥국 3G 시장 공략

LG전자가 글로벌 신흥국 스마트폰 시장을 공략하기 위해 전략폰 'G3'의 보급형 모델을 내놓는다. 3세대(3G) 통신망을 지원하며 경쟁 모델인 삼성전자 '갤럭시노트' 시리즈처럼 펜이 달린 것이 특징이다.
 
LG전자는 내달 5일부터 독일 베를린에서 열리는 유럽 최대 가전 전시회 'IFA 2014'에서 스타일러스 펜을 탑재한 보급형 3G폰 'G3 스타일러스(Stylus)'를 공개한다고 26일 밝혔다.
 
이 제품은 기존 G3와 디자인이 비슷하다. 메탈릭 스킨 후면 커버와 후면키 등을 탑재했다. 화면크기도 G3와 같은 5.5인치다.
 
G3의 사용자 경험(UX)도 대거 넣었다. 메모장에 메모를 하고 시간 등을 설정하면 해당시간에 자동으로 알람이 뜬다거나 손바닥을 펼쳤다 오므렸다 하면 자동으로 사진을 찍는 기능 등이 탑재됐다.
 

 

1300만 화소 카메라, 3000mAh 용량의 배터리를 탑재했다. LG전자는 국가별로 싱글심/듀얼심, NFC/Non NFC 기능을 지역요구에 맞춰 선택해 출시할 예정이다.

 

특히 G 시리즈 가운데 처음으로 펜을 탑재해 언제 어디서나 편리한 메모 기능을 지원한다. 펜을 통한 메모는 문자 입력이 어려운 중화권과 아랍권 이용자들을 공략하기 위한 기능이다.
 
LG전자 MC사업본부장 박종석 사장은 “‘LG G3 스타일러스’ 출시로 ‘G3’, ‘G3비트’, ‘G 비스타’ 등에 이어 고급형부터 보급형에 이르는 ‘G3 시리즈’ 패밀리 라인업이 완성됐다”라며, “강한 라인업으로 하반기 스마트폰 판매확대를 견인해 나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제품 가격은 미정이나 400~500달러 사이가 될 것으로 예상된다.

SNS 로그인
naver
facebook
goog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