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카카오스토리
  • 검색

[포토] `행렬은 확 줄었네`..애플 아이폰6S 국내 개통

  • 2015.10.23(금) 09:43

▲ 아이폰6s가 출시된 23일 오전 서울 명동 프리스비 매장으로 전날부터 기다려 1등으로 구매하게된 고객이 직원들과 하이파이브를 하고 있다. /이명근 기자 qwe123@
 
애플의 아이폰6S와 6S플러스가 국내 판매에 돌입했다.
 
23일 오전 서울 명동 프리스비 매장 앞은 아이폰6S 구매자들로 문전성시를 이뤘다. 오전 8시 매장 오픈 시간 전 부터 긴줄을 서는 모습을 보였다.
 
구매자들의 줄 길이는 지난 아이폰6 출시때 보다는 확실히 적은 모습이다. 지난 아이폰6 출시날에는 1Km 가까히 되는 줄길이를 보였지만 이날 아침에는 불과 백여 미터 정도의 길이를 보였다.
 
이날 이동통신3사는 일제히 '아이폰6s', '아이폰6s 플러스'를 시판했다. 톱스타 유아인, 박보영까지 동원되고 100만원짜리 TV와 유명호텔 숙박권까지 내걸리는 등 이통사들은 이날부터 '고객잡기' 총력전에 돌입했다.
 
시판 첫날 이통사들은 각사 매장 1곳에서 오전 8시부터 현장 개통 및 경품 증정 행사를 진행한다.
 
KT는 서울 광화문 '올레스퀘어'에서 '론칭 페스티벌'을 열고 구매 고객에게 다양한 사은품을 준다. 1호 가입자에겐 '애플워치'와 '아이패드 에어2'를 증정하고 나머지 고객들에겐 휴대폰 케이스 등 액세서리를 증정한다.
 
SK텔레콤은 서울 종각 'T월드카페'에서 '아이폰6s', '아이폰6s 플러스' 로즈골드 모델을 중심으로 론칭 프로모션을 진행한다. '아이폰6s' 64기가바이트(GB) 로즈골드 1호 개통 고객에게는 '워커힐 숙박권', '닥터 드레 골드 헤드폰' 등이 포함된 컬렉션을 증정한다. 또 로즈골드 구매자 선착순 99명에게는 로즈골드 전용케이스를 제공하며 추첨을 통해 숙박권, 헤드폰, '스와로브스키 로즈골드 펜'으로 구성된 로즈골드 컬렉션 중 한가지 선물을 준다.
 
LG유플러스는 톱스타를 동원했다. 우선 1호 개통자에게는 170만원 상당의 사은품을 증정하며, 선착순 100명에게는 '롱텀에볼루션(LTE) 빔', '블루투스 스피커', '블루투스 헤드셋' 등을 제공한다. 추첨을 통해 LG전자 최신 노트북PC, 로봇청소기, 공기청정기 등도 나눠준다. 행사장에는 영화배우 유아인, 박보영, 인기셰프 김풍 등이 참석한다. 행사는 강남직영점에서 진행된다.
 
아이폰 공기계 판매점 프리스비도 예년과 같이 매장을 조기 오픈하는 '얼리버드 이벤트'를 연다. 명동점, 강남스퀘어점, 대전점, 부산서면점은 오전 8시, 홍대점, 건대점, 분당점, IFC몰점은 오전 9시에 판매를 시작한다. 프리스비는 사용하던 노트북PC나 스마트 기기를 반납하면 일정액을 지원하는 '보상판매 서비스'를 1인당 보상개수 제한없이 진행하며, 삼성전자, LG전자 등 브랜드에 상관없이 보상받을 수 있다. 특히 아이폰을 반납할 경우 기본 보상액에 3만원을 추가로 받을 수 있다. 선착순 구매고객 1000명에게는 비츠 헤드폰 30% 할인 쿠폰을 증정한다.
 
▲ 로즈골드 색상 추가된 아이폰6S
▲ '3D 터치' 기능 탑재된 아이폰6S
▲ '밤샘' 기다림
SNS 로그인
naver
facebook
goog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