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카카오스토리
  • 검색

넷마블, '리니지2 레볼루션' 공성전 업데이트

  • 2017.04.29(토) 06:00

레볼루션 커뮤니티도 오픈

▲ 리니지 레볼루션.[사진=넷마블게임즈]

 

넷마블게임즈가 모바일 MMORPG(대규모다중접속역할수행게임) '리니지2 레볼루션' 대규모 업데이트를 통한 이용자 사수에 나섰다. 

 

넷마블은 레볼루션에서 대규모 전투 '공성전'을 여는 업데이트를 29일 한다고 밝혔다. 이번 징검다리 장기 연휴에 적극 대응하고 리니지 지적재산권(IP)을 가진 '원조' 엔씨소프트가 다음 달 '리니지M'을 출시하는 데 앞서 대규모 업데이트를 진행하는 것으로 풀이된다.


업데이트는 ▲공성전 ▲UR 등급 장비 ▲혈맹 아지트 확대 ▲요일던전 지옥 난이도 오픈 등을 포함한다.
 

공성전은 4개 혈맹이 성을 두고 벌이는 대규모 전투로, 수성 혈맹 1팀과 공성 혈맹 3팀이 격돌하는 방식이다.

 

성물에 각인하는 혈맹이 성의 주인이 되며, 성주가 된 혈맹은 ▲글로벌 버프 ▲로컬 버프 ▲점령상점 ▲세금징수 ▲공성전 참여보상 등 혜택과 권위를 누리게 된다.

특히 공성전은 단순한 힘 싸움이 아닌 설치물을 이용한 전략, 혈맹 간의 동맹, 암투 등이 관건이라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공성전은 매주 일요일 21시 30분부터 22시까지 진행되며, 참가 혈맹은 토요일마다 열리는 입찰로 결정된다.

오는 30일 열릴 첫 번째 공성전은 정식 오픈 전 안정적인 환경과 밸런스 확보를 위한 이벤트로 열린다. 첫 공성전에 승리한 혈맹은 추첨을 통해 '5만 블루다이아' 또는 '갤럭시S8+'도 받을 수 있다.
 
넷마블은 새로운 '레볼루션 커뮤니티'도 29일 오픈한다. 커뮤니티는 게임정보와 이벤트 소식을 제공하는 것은 물론 이용자 간 소통도 가능한 웹사이트다.
 
조신화 넷마블 사업본부장은 "레볼루션의 특성을 고려해 커뮤니티 기능을 강화한 사이트를 오픈했다"며 "소통에 있어 편의성은 물론 캐릭터 연동으로 이용자 문의에 더욱 빠르게 응대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게임에 대한 자세한 정보는 공식카페(http://cafe.naver.com/l2mobile)에서 확인할 수 있다.

SNS 로그인
naver
facebook
goog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