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카카오스토리
  • 검색

네이버 인수한 유럽 AI연구소 모습 드러낸다

  • 2017.10.13(금) 14:09

국내최대 IT 컨퍼런스 '데뷰' 16일 개막
AI·자율차 기술 공유…등록 순식간 마감

네이버가 개최하는 국내 최대 규모의 정보기술(IT) 컨퍼런스 ‘데뷰(DEVIEW’)가 10번째 막을 올린다.

 

네이버는 국내외 개발자들이 한데 모여 최신 IT 기술 경험과 기술을 공유하는 데뷰 2017을 오는 16∼17일 이틀에 걸쳐 서울 코엑스 그랜드볼룸에서 개최한다.

 

데뷰는 지난 2006년 네이버의 사내 개발자 대상 행사로 첫 시작한 이후 2008년부터 외부에 개방하며 컨퍼런스를 확대했다. 국내 업체뿐만 아니라 해외 유명 기업들의 개발자들도 참석해 최신 IT 기술 동향과 개발 노하우 등을 공유하며 국내 최대 IT 기술 컨퍼런스로 성장했다.
 

 

 

올해 행사에서는 국내외 IT기업 개발자 및 유수의 대학 연구자들이 발표자로 참여한다. 웹과 모바일, 인공지능, 딥러닝, 빅데이터, 자율주행, 로보틱스, 검색 등 분야에서 깊이 있는 경험을 나누는 총 40여 개 세션으로 진행된다.
  

네이버는 검색 서비스와 플랫폼에 적용된 기술을 공유한다. 또한 자체 브라우저 '웨일'의 성능, 보안 관련 공유 자리를 마련했다.

 

네이버의 자율주행차 및 번역 서비스 파파고, 인공지능 플랫폼 클로버(Clova)에 적용된 머신러닝, 기술 세션도 열린다. 네이버가 지난 6월 인수한 인공지능 연구소 '네이버랩스 유럽' (구 제록스리서치센터유럽) 연구원들도 최초로 세션 발표를 한다.

 

지난달 20일, 21일 양일에 걸쳐 진행된 총 2500명 규모의 사전 참가 신청에서 각각 32초, 15초 만에 신청이 마감되기도 했다.

 

이번 행사 키노트에 나설 송창현 CTO는 "네이버는 지난 10년간 DEVIEW를 통해 검색, AI 등 다양한 분야의 최신 기술 트렌드와 개발 노하우를 공유하며 IT 생태계 활성화에 기여하고자 노력해왔다"라며 "올해 컨퍼런스에서도 기술의 현재와 미래를 조망하는 동시에 지식과 경험을 공유하며 함께 동반성장 해나가는 기회가 되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컨퍼런스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DEVIEW2017' 홈페이지(deview.kr/2017/)에서 확인할 수 있다. 

SNS 로그인
naver
facebook
goog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