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카카오스토리
  • 검색

SKT, 재난문자 못받는 2G폰 교체 지원

  • 2018.03.25(일) 11:45

정부 요청 따라 캠페인 실시
LTE폰 6종으로 0원에 교체

SK텔레콤이 재난문자 수신이 불가능한 2G폰 교체를 지원한다.

 

SK텔레콤은 정부 요청에 따라 27일부터 재난문자 수신이 불가능한 2G폰 고객 59만명을 대상으로 휴대폰 교체 지원 캠페인을 실시한다.

 

이번 캠페인은 국민 안전 제고를 위한 정부의 요청에 따른 것으로 우선 6개월간 실시한다. 향후 필요에 따라 기간을 연장할 수 있다.

 


고객이 캠페인 대상 LTE폰 6종 중 하나로 교체 시 SK텔레콤이 추가 지원금을 지급해 해당 휴대폰을 무료로 구매할 수 있게 했다. LTE폰 6종은 2G폰 고객이 주로 이용하는 휴대폰이 폴더폰∙피처폰인 점을 고려, 형태와 기능이 비슷한 제품으로 선정했다.

 

SK텔레콤은 재난문자 수신 불가 2G폰 고객이 LTE폰으로 교체 시 2G요금제 7종에 대한 가입도 예외적으로 허용, 기존 요금 수준 그대로 사용할 수 있게 했다.

 

가입 후에는 고객이 요금제를 변경하지 않는 이상 계속 이용할 수 있다. 2G 요금제에는 기본 데이터 제공량이 없는 점을 고려, 원치 않는 데이터 요금 부과를 막기 위한 데이터 차단 기능도 기본 적용한다. 데이터 사용을 원하는 고객의 경우 데이터 차단 기능을 해제하거나 LTE 요금제에 가입하면 된다.
 
휴대폰 교체 고객 편의를 위해 ‘01X(011, 017 등) 번호표시 서비스’도 3년간 무료 제공한다. 해당 서비스를 이용하면 ‘010’ 번호로 변경 후에도 전화·문자 발신 시 상대 휴대폰에 기존 ‘01X’ 번호로 표시된다. 또한 ‘01X’ 번호로 전화·문자를 수신할 수도 있다. ‘01X 번호표시 서비스’ 이용을 원하는 고객은 SK텔레콤 고객센터·지점·대리점을 통해 신청하면 된다.
 
휴대폰 교체 지원을 받고자 하는 2G폰 고객은 가까운 T월드 매장을 방문하거나, SK텔레콤 공식 온라인몰 ‘T월드 다이렉트’(shop.tworld.co.kr) 또는 SK플래닛 오픈마켓 ‘11번가’을 통해 신청하면 된다. 온라인으로 교체 신청 시엔 2G폰 고객의 취향을 고려해 홍삼, 안마기, 건강보조식품 등으로 품목을 새롭게 구성한 ‘T기프트’도 제공한다.
 
매장 방문이나 온라인 주문이 어려운 고객에게는 ‘찾아가는 개통 서비스’를 제공한다. 개통 전문 직원이 직접 고객을 방문해 휴대폰을 교체해주는 서비스다. ‘찾아가는 개통 서비스’ 이용을 원하는 고객은 SK텔레콤 고객센터나 ‘T월드 다이렉트’를 통해 신청하면 된다.
 
SK텔레콤은 재난문자 수신이 불가능한 2G폰 고객 전체에게 문자메시지를 통해 LTE폰 교체 지원 캠페인에 대해 알릴 예정이다. 만약 본인이 사용하는 2G폰의 재난문자 수신 불가 여부를 알고 싶다면 T월드 매장, SK텔레콤 고객센터, ‘T월드 다이렉트’를 통해 확인하면 된다.

SNS 로그인
naver
facebook
goog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