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카카오스토리
  • 검색

[포토]한성숙 네이버 대표 "뉴스편집 손뗀다"

  • 2018.05.09(수) 13:57

▲ 9일 서울 역삼동 네이버파트너스퀘어에서 열린 네이버 댓글 운영 관련 긴급 간담회에서 한성숙 대표가 회견장으로 입장하고 있다. 이날 한 대표는 네이버 뉴스편집에서 손을 뗀다고 선언했다. /사진=이명근 기자 qwe123@

 

댓글 조작 논란으로 홍역을 앓고 있는 네이버가 뉴스 서비스와 관련해 "더 이상 편집하지 않겠다"고 선언했다.

 

한성숙 네이버 대표는 9일 오전 서울 강남구 역삼동 네이버 파트너스퀘어 역삼에서 기자간담회를 열고 "올해 3분기부터 네이버는 뉴스 편집을 더 이상 하지 않고 공간과 기술만 제공하는 역할로 물러나겠다"며 이같이 밝혔다.

 

이에 따라 3분기부터는 언론사가 직접 뉴스를 편집하고 네이버는 해당 광고 수익과 독자 데이터를 언론사에 제공한다.

 

네이버에 따르면 사용자들은 뉴스를 보기 위해 새롭게 신설될 뉴스판(가칭)으로 이동해야만 한다. 뉴스판은 첫화면을 옆으로 밀면 나오는 두 번째 화면에 위치한다. 뉴스판은 전적으로 언론사들이 직접 편집한 뉴스가 언론사별로 노출되고, 사용자가 언론사를 선택하는 방식으로 운영될 계획이다. 뉴스판에서 나오는 광고 수익 전액은 언론사에 제공될 예정이다.

▲ /사진=이명근 기자 qwe123@

▲ /사진=이명근 기자 qwe123@

▲ /사진=이명근 기자 qwe123@

▲ /사진=이명근 기자 qwe123@

▲ /사진=이명근 기자 qwe123@

▲ /사진=이명근 기자 qwe123@

▲ /사진=이명근 기자 qwe123@

▲ /사진=이명근 기자 qwe123@

▲ /사진=이명근 기자 qwe123@

▲ /사진=이명근 기자 qwe123@

SNS 로그인
naver
facebook
goog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