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카카오스토리
  • 검색

[신년사]IT서비스 3사 이구동성 "디지털 혁신"

  • 2019.01.02(수) 17:45

AI·블록체인 신기술 중심 성장 강조


IT서비스 기업 최고경영자(CEO)들은 신년사를 통해 디지털 혁신을 강조했다. 주력 서비스를 넘어 인공지능(AI)과 블록체인 등 새로운 분야에서 성과를 내고 이들 신기술 중심 사업체계를 구축하겠다는 의지다.

 

업계에 따르면 삼성SDS, LG CNS, SK㈜ C&C는 2일 각각 시무식을 열고 임직원들에게 새해 목표를 제시했다. 이들은 공통적으로 신기술 확보와 관련 사업모델 구축 등 디지털 혁신을 새해 주요 키워드로 꼽았다.

 

삼성SDS는 신년사에서 2020년 비전인 ‘데이터 드라이븐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 리더(데이터 중심 디지털 혁신 리더)’를 더욱 확실하게 추진할 것을 강조했다. 이와 함께 올해 경영방침으로 대외사업을 통한 혁신 성장을 제시했다.

 

홍원표 대표는 "어려운 경영환경을 극복하고 목표를 향해 전진하기 위해 대외 및 해외사업을 전략을 구체화하고 실행하는 것을 최우선으로 삼을 것"이라고 전했다.

 

LG CNS는 신기술을 발전시키고 기술 중심 사업체계를 정립할 것은 주문했다. 클라우드, AI 빅데이터, 블록체인 등 신기술을 고도화하고 사업모델을 비롯해 인사, 경영 관리 등 회사 전 부문을 혁신해 기술 중심 체계를 만들자는 것이다.

 

김영섭 사장은 "불투명한 경제와 시장환경을 오히려 4차 산업혁명 시대의 기회로 생각해야 한다"면서 "혁신을 가속화하기 위해 임원들부터 솔선수범하고 임직원 모두 적극적으로 동참해달라"고 당부했다.

 

SK㈜ C&C는 디지털 중심 성장을 강조했다. 신기술 중심으로 사업모델을 혁신해 미래 성장 동력을 키워야 한다는 것이다. 이를 위해 과감한 디지털 전략을 수립하고 선제적 투자를 통해 속도와 실행력을 제고할 계획이다.

 

장동현 SK(주) 사장은 "지금껏 쌓아온 전문성과 신뢰를 토대로 함께 노력한다면 근원적인 혁신을 이룰 수 있을 것"이라며 "새로운 각오와 자신감으로 한 해를 시작하자"고 강조했다.

SNS 로그인
naver
facebook
goog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