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카카오스토리
  • 검색

[포토] 정몽준·박원순 'D-1 불꽃유세'

  • 2014.06.03(화) 16:00

▲ 6.4 지방선거를 하루앞둔 3일 서울시장 후보자인 정몽준 새누리당 후보와 박원순 새정치민주연합 후보가 각각 홍은동과 반포에서 거리유세를 펼치고 있다. /이명근 기자 qwe123@

지방선거 D-1인 3일 정몽준, 박원순 두 서울시장 후보의 막판 유세가 펼쳐지고 있다. 

정 후보는 새벽 3시30분 동대문 청평화시장에서 마지막날 일정을 시작했다. 정 후보는 시장 한 바퀴를 돌며 비운 명함만 3통에 달한 것으로 알려졌다. 

또 정 후보는 곧바로 노량진 수산시장으로 이동, 새벽장을 보러 나온 시민들과 아침 인사를 나누며 8만원어치 킹크랩, 10만원어치 바닷가재, 시가 6만원의 광어회 등 수산물을 구입했다. 

박 후보는 6·4지방선거 공식 선거운동 마지막 날인 3일 서울 송파구 잠실역 만남의 광장 분수대에서 세월호 실종자 16명을 위한 16분간 선거운동을 중지해 이목을 끌고 있다. 

또 박 후보는 지방선거 D-1인 이날 일정의 콘셉트를 '시민의 하루'로 잡고 아침 영어수업을 듣는 젊은이들부터 점심 후 커피를 즐기는 50대까지 만나며 다양한 세대와의 스킨십에 집중했다. 오후에는 서초구 반포쇼핑타운 앞 등 강남북을 오가며 배낭 유세를 펼치는 중이다.

SNS 로그인
naver
facebook
goog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