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유튜브
  • 검색

새 총리에 이완구 내정..김기춘 실장 유임

  • 2015.01.23(금) 10:39

 

박근혜 대통령이 23일 새누리당 이완구 원내대표(사진)를 새 총리로 내정하고 청와대 인적개편을 단행했다. 하지만 정치권 인적쇄신 요구의 중심에 서있던 김기춘 비서실장은 유임됐다. 

 

윤두현 청와대 홍보수석은 이날 오전 청와대 춘추관에서 가진 브리핑을 통해 총리를 포함한 청와대 인사개편안을 발표했다.

 

신임 국무총리에 지명된 이완구 의원은 충남 청양 출신의 3선으로 새누리당의 전신인 한나라당을 포함해 충청권 출신 첫 원내대표를 지냈다. 이완구 총리 후보자는 내정 발표 직후 "온 몸을 던져 경제살리기 나서겠다"며 "대통령께 직언하는 총리가 될 것"이라고 각오를 밝혔다.

청와대 개편에서는 정책조정수석으로 현정택 전 KDI 원장이, 미래전략수석에는 조신 연세대 정보대학원 교수가 각각 내정됐다. 민정수석에는 우병우 민정비서관이 발탁됐다.

박 대통령이 새해 기자회견에서 밝힌 특보단은 민정특보에 이명재 전 검찰총장, 안보특보에 임종인 고려대 정보보호대학원장, 홍보특보에 신성호 전 중앙일보 수석논설위원, 사회문화특보에 김성우 SBS 기획본부장이 각각 낙점을 받았다.

 

이번 조직개편으로 현 국정기획수석실은 정책조정수석실로 개편되고 제2부속실은 폐지된다.

naver
SNS 로그인
naver
facebook
goog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