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카카오스토리
  • 검색

금성백조주택, 3000억규모 대전 재개발 수주

  • 2016.02.01(월) 15:23

금성백조주택이 본거지인 대전에서 3000억원 규모의 주택 재개발 사업을 따냈다.


금성백조는 최근 대전 가장동 38의1 일대 재정비촉진구역 시공사로 선정됐다고 1일 밝혔다. 지난해 경남 사천 동금주공 재건축 사업을 따낸 데 이어 두 번째 정비사업 수주다.

 

구도심 가장교오거리 인근 도마·변동1구역은 2009년 재정비촉진계획이 수립된 이후 2010년 8월 추진위원회가 설립됐고 2013년 6월 대전 서구청으로부터 조합설립 인가를 받았다.


금성백조는 향후 지하 2층~지상 30층에 총 1926가구(임대 97가구 포함)를 지을 계획이다. 조합원들에게 발코니 확장과 발코니 창호를 100% 무상 제공한다. 거실과 안방에 시스템 에어컨도 제공할 예정이다.

 

금성백조 정비사업팀은 시공사 선정 총회에 앞서 조합원에게 시공능력과 브랜드(예미지) 가치를 알리기 위해 대전 죽동 예미지 신축공사 현장 투어를 진행했다. 도마·변동1구역은 사업시행인가와 관리처분 인가, 이주 및 철거 단계를 거친 후 2019년 분양할 예정이다.

 

▲ 도마·변동1 구역 위치도.


 

SNS 로그인
naver
facebook
goog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