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카카오스토리
  • 검색

한진중공업, 대전 선화B구역 재개발 수주

  • 2016.07.25(월) 18:04

860가구 1463억원 규모..2018년 하반기 착공

한진중공업 건설부문은 최근 대전 중구 선화B구역 재개발 정비사업 시공사로 선정돼 해당 조합과 계약을 체결했다고 25일 밝혔다.

 

선화B구역 재개발 정비사업은 대전 중구 선화동 207-16번지 일원 4만6338㎡ 부지를 재개발하는 사업이다. 지하 2층~지상 30층 6개동 규모의 아파트 860가구를 공급할 예정으로 사업비는 1463억원 규모다. 오는 2018년 하반기 착공과 분양에 들어갈 예정이며, 공사기간은 2년6개월이다.

 

선화B구역 재개발 사업지는 대전 구도심 중심지역인 은행동과 인접해 있어 기존 생활 편의시설을 이용하기 쉽다. 지하철 1호선 중구청역이 도보 10분 거리에 있다. 반경 2km내에 KTX 대전역과 서대전역이 있다.

 

이 회사는 이달 들어 대구 신암8구역·부산 범천4구역 등 3건의 정비사업을 수주했다. 한진중공업 관계자는 "이번 수주를 포함해 이달에만 총 4466억원에 달하는 일감을 따냈다"며 "이 추세라면 작년 수주실적을 뛰어넘을 것으로 예상한다"고 말했다.

 

▲ (자료: 한진중공업)
SNS 로그인
naver
facebook
goog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