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카카오스토리
  • 검색

'자이더빌리지' 단독+아파트 실험 성공할까

  • 2017.02.22(수) 19:38

GS건설 첫 블록형 단독주택.."아파트 장점 접목"
한강신도시 5개 블록에 전용 84㎡ 525가구

GS건설이 경기도 김포 한강신도시에서 첫 '블록형 단독주택' 단지를 선보인다. 단독주택이지만 관리가 쉬운 아파트의 특징을 접목시킨 주거 상품이다. 독특한 상품이 최근 침체된 주택 분양시장에서 수요자들의 관심을 얼마나 끌어낼 수 있을지 관심이다.

GS건설은 한강신도시 운양동·마산동 일대에 짓는 '자이더빌리지' 견본주택을 오는 24일 개관하고 본격적으로 분양에 나선다고 22일 밝혔다. GS건설이 한국토지주택공사(LH)로부터 용지를 공급받아 추진하는 블록형 단독주택 리츠 사업이다. 5개 단지에 전용면적 84㎡ 525가구가 들어선다.

 

▲ 자이더빌리지 단지 투시도(자료: GS건설)

 

자이더빌리지는 다락방까지 포함해 4층으로 구성된 단독주택이다. 하지만 단독주택의 대표적 단점으로 꼽히는 보안, 관리를 '자이' 브랜드의 아파트에서 제공하는 보안·스마트시스템과 유사한 수준의 서비스로 보완해 지어진다. 고화질 HD급 폐쇄회로TV(CCTV), 방범형 도어 카메라 등과 무인 택배시스템, 스마트폰 연동 시스템 등이 설치된다.

 

또 일반적으로 대형 주택이 많은 단독주택을 전용 84㎡의 중형으로 설계해 수요자 부담을 줄이면서도 실용성을 키웠다는 게 GS건설측 설명이다. 공간 활용도를 아파트 수준으로 높이고 다양한 특화 평면을 접목해 84㎡A 3개 타입(377가구), 84㎡B 3개 타입(148가구)을 선보인다.

 

모든 가구가 남향 위주로 배치되고 단지 내에 산책로, 둘레숲, 테마정원 등을 조성한다. 84㎡A타입은 독립공간 중심형으로 거실과 주방, 침실을 층별로 분산 배치했다. 테라스와 최고 약 3.8m 높이의 거실 천장고가 특징이다. 84㎡B타입은 가족공간 중심형으로 주방, 거실, 침실을 같은 층에 배치했다.

 

교통 환경은 개선될 전망이다. 김포 구래동∼김포공항을 오가는 김포도시철도 골드라인이 내년 말 개통된다. 이 철도를 이용하면 김포공항까지 20분대, 서울역이나 여의도까지 40분대에 갈 수 있다. 또 제2외곽순환도로가 다음달 개통하면 수도권 남부 이동이나 서해안고속도로, 경부고속도로 연계가 쉬워진다.

 

인근에는 솔터초, 도곡초(예정), 청수초, 하늘빛초, 은여울중, 하늘빛중, 솔터고, 김포제일고 등이 위치해 도보로도 등하교가 가능하다. GS건설 분양 관계자는 "테라스하우스처럼 특색 있는 주거공간에 대한 수요가 커진 것을 반영해 새로운 주거 상품을 제시한 것"이라며 "아파트와 유사한 유지·관리 서비스가 적용돼 점점 늘어나는 단독주택 수요층을 끌어모을 수 있을 것"이라고 기대했다.

분양가는 단지와 주택 위치에 따라 4억9000만∼5억7000만원에 책정될 예정이다. 분양대금의 10%인 계약금은 우선 500만원(1차)을 내고 나머지는 1개월내 내면 된다. 중도금은 무이자로 융자 받을 수 있다. 발코니 확장은 무료다. 청약은 오는 28일 경기도 김포시 장기동 2001-4(한강중앙공원 인근)에 마련된 견본주택 현장에서 받는다. 1인당 단지 별 1건씩 최대 5건까지 청약할 수 있다. 입주는 내년 6월 예정이다.

 

▲ 자이더빌리지 조감도(사진:GS건설)
SNS 로그인
naver
facebook
goog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