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카카오스토리
  • 검색

주택도시기금 전세대출, 은행 안가도 된다

  • 2017.04.26(수) 10:04

국토부, 무방문 대출서비스 실시
우리은행 우선 도입, 향후 확대 예정

주택도시기금 전세대출 이용이 더 편리해진다. 은행 영업점을 방문하지 않고 인터넷 등을 통해 신청만 하면 된다.

 

국토교통부는 무주택 서민들이 주택도시기금 대출을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오는 26일부터 '무방문 대출서비스'를 시작한다고 밝혔다.

 

우선 우리은행부터 시작되는 이 서비스는 고객들이 은행 영업점을 방문하지 않아도 버팀목 전세자금 대출을 받을 수 있다. 국토부는 그동안 온라인대출신청, 전자대출약정 등 서민전세자금 대출절차를 지속적으로 간소화해 왔다.

 

 

현재 버팀목 전세자금대출은 서류제출을 위해 은행 영업점을 적어도 1~2회 방문해야 했다. 하지만 이번 절차 간소화를 통해 우리은행에 대출을 신청하는 고객들은 온라인대출신청, 전자대출약정은 물론 대출에 필요한 구비서류 제출까지 영업점을 방문할 필요가 없어진다.

 

고객들이 인터넷이나 스마트폰으로 대출을 신청하면 은행직원이 방문해 서류를 접수하고, 인터넷으로 대출약정을 하면 된다. 주택도시기금 간사은행인 우리은행은 국토교통부와 협의를 거쳐 선도적으로 서비스를  도입했으며 향후 전체 수탁은행으로 확대될 전망이다.

SNS 로그인
naver
facebook
goog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