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카카오스토리
  • 검색

현대건설, 신길9구역 '힐스테이트 클래시안' 내달 분양

  • 2017.10.30(월) 17:46

7호선 신풍역과 500m 거리..'실수요형' 입지
1476가구 중 전용 42~114㎡ 701가구 일반분양

현대건설은 서울 영등포구 신길동 240-16 일대 신길뉴타운 9구역을 재개발해 짓는 '힐스테이트 클래시안'을 내달 초 분양한다고 30일 밝혔다.

 

힐스테이트 클래시안은 지하 4층~지상 최고 29층, 14개 동 규모으로 건립된다. 전용면적 39~114㎡ 총 1476가구 중 701가구가 일반분양된다. 일반분양분은 전용면적에 따라 ▲42㎡ 59가구 ▲49㎡ 6가구 ▲59㎡ 319가구 ▲84㎡ 305가구 ▲114㎡ 12가구로 이뤄진다.

 

▲ 힐스테이트 클래시안 위치도(자료: 현대건설)

 

신길뉴타운은 약 1만5000여가구의 규모로 재개발되고 있다. 단지 이름은 '고급스러운, 세련된'이라는 뜻의 영어 '클래시(classy)'에 편안할 '안(安)' 자를 조합해 만들어졌다. 지하철 7호선 신풍역이 단지 반경 500m에 있다. 보라매역(7호선)·신길역(1·5호선)·영등포역(1호선) 등도 가깝다.

 

지하철로 강남 및 여의도 등지 이동이 편리하고, 구로·가산디지털단지도 가까운 '직주근접형' 주거단지라는 게 현대건설 설명. 단지 서측과 북측에 지선버스 6개 노선과 마을버스 2개 노선이 다니는 버스정류장이 있다.

 

영등포로터리를 통해 여의도 및 서울 강북권, 인천·광명·시흥 등 수도권 각지 이동도 편리하다. 주변을 지나는 신림선 경전철(2022년 예정), 신안산선(2023년 예정) 등의 교통 개선 사업도 추진되고 있다.

 

단지 북측에는 중심상업지구와 사러가시장, 영진시장 등의 전통시장이 있다. 영등포타임스퀘어, 현대백화점 디큐브시티, 신도림 테크노마트 등의 복합시설도 이용하기 쉬운 거리다. 롯데백화점(영등포점·관악점), 신세계백화점(영등포점), 이마트(신도림점), 홈플러스(신도림점) 등의 대형 유통시설도 주변에 많다.

 

혁신초등학교인 대방초와, 우신초, 대영초·중·고, 영신고 등에 걸어서 통학할 수 있다. 2020년에는 인근에 신길중이 개교를 앞두고 있고 특성화 도서관도 조성될 예정이다. 신길근린공원, 보라매공원, 용마산, 도림천 등 주변 녹지도 풍부하다.

 

현대건설은 신혼부부나 30~40대 실수요층에 맞춰 이 단지에 '3H' 특화설계를 적용했다고 설명했다. 이는 '치유(Healing)', '최첨단(High-Tech)', '공유·공감(Hub)' 등에 설계 주안점을 뒀다는 의미다.

 

▲ 힐스테이트 클래시안 조감도(자료: 현대건설)

 

힐링 특화 설계로는 남측향 위주(약 90%) 단지 배치와 판상형 평면구성을 통한 개방감과 일조권을 확보, 산책로와 수경시설 등을 갖춘 조경, 실내 종전 기준보다 5cm 높은 천장고 등이 있다. 첨단 면에서는 개별 가구 조명·가스·난방 및 가전기기를 통합 제어하는 사물인터넷(IoT) 기술을, 공감면에서는 대규모 집중형 공동이용(커뮤니티)시설을 특화했다.

 

커뮤니티는 피트니스 옆에 놀이터와 주부 카페 등을 배치해 입주자가 자녀를 돌보며 운동할 수있도록 계획했다. 스트레칭룸, 사우나, 실내골프연습장, 도서관 등 젊은 층이 선호하는 시설도 들어선다. 각 동에는 무인택배시스템도 설치된다.

 

힐스테이트 클래시안 분양가는 아직 정해지지 않았다. 주변 중개업소에서는 공급면적 기준 3.3㎡당 2000만~2100만원 선을 예상하고 있다. 모델하우스는 현장 인근(영등포구 신길동 3517)에 마련될 예정이다. 입주는 2020년 상반기로 예상된다. [자료제공=현대건설]

 

SNS 로그인
naver
facebook
goog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