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카카오스토리
  • 검색

현대엔지니어링 '힐스테이트 범어' 본계약 눈앞

  • 2018.06.21(목) 15:28

1순위 청약 평균 85.3대 1 기록
학군 좋고 생활 인프라 갖춰

현대엔지니어링이 대구광역시에 공급하는 ‘힐스테이트 범어’가 높은 경쟁률로 청약을 마감한 후 본 계약 체결을 눈앞에 두고 있다.

21일 업계에 따르면 지난 5일 1순위 청약을 접수했던 힐스테이트 범어는 116가구 모집에 9897개의 청약통장이 몰리며 평균 85.3대 1, 최고 240.9대 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

힐스테이트 범어는 대구광역시 수성구 범어동 100-4 일대에 들어선다. 지하 2층에서 지상 26층, 5개 동으로 건립되며 414가구 중 194가구를 일반에게 분양했다.

 

▲ 힐스테이트 범어 투시도

 

이 단지가 높은 청약 경쟁률을 달성할 수 있었던 것은 단지가 들어서는 수성구의 경우 경신고와 대구과학고 등 전국 명문학교가 다수 자리하고 있다는 점이 꼽힌다. 학군이 좋다는 평가에 대구 내에서도 집값이 가장 비싼 곳이 수성구다. 범어동 두산위브더제니스 매매가는 3.3㎡ 당 2476만원에 달한다.

단지에서는 대구지하철 2호선 수성구청역을 걸어서 이용할 수 있다. 또 대구의 번화가인 범어로데오거리를 비롯해 수성구청과 수성경찰서, 대구고등법원 등 행정기관도 가깝다.

현대엔지니어링은 힐스테이트 범어 모든 타입을 4베이(방3‧거실 전면배치)로 설계했다. 현관양면 신발장과 팬트리, 자녀방 붙박이장과 드레스룸 등을 제공해 실용성을 높였다는 설명이다.

단지 내에는 컬처 존과 헬스 존으로 나눈 커뮤니티 시설을 조성하고, 각 존에는 멀티카페와 작은 도서관, 휘트니스와 골프연습장 등을 마련한다.

1순위 청약을 마친 힐스테이트 범어는 당첨자를 대상으로 오는 26일부터 28일까지 본계약을 진행한다. 입주는 2020년 12월 예정이다.

분양 관계자는 “힐스테이트 범어는 학군의 힘을 증명하며 높은 청약경쟁률을 달성했다”며 “수성구는 전국적으로 유명한 학교가 밀집해있고, 생활인프라도 갖추고 있는 지역”이라고 말했다.

SNS 로그인
naver
facebook
goog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