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카카오스토리
  • 검색

LH, 성남복정 등 5개 공공주택지구 용역 발주

  • 2018.08.28(화) 09:53

용역비 약 179억원…11월중 계약 체결
신규 공공주택지구, 스마트시티로 조성

한국투지주택공사(LH)는 총 용역비 약 179억원 규모의 성남복정 등 5개 신규 공공주택지구 조사설계용역을 발주한다고 28일 밝혔다.

세부 발주금액은 성남복정 47억원, 화성어천 47억원, 의왕월암 42억원 인천가정2 27억원, 울산태화강변 16억원이다. 지난 5월 1차 발주한 경산대임 등 5개 공공주택지구에 이은 올해 두번째 공공주택지구 발주 용역이다.

이번에 발주하는 조사설계용역은 사업수행능력평가(PQ) 및 기술제안서(TP) 또는 기술자평가(SOQ)를 실시하고 적격업체를 대상으로 가격입찰을 통해 낙찰자를 결정한다. 동일날짜 입찰공고건에 대해서는 참여기술자의 중복참여를 제한한다.

 

 


LH는 신규 공공주택지구의 스마트시티 구현을 위해 용역 입찰단계에서 스마트시티 솔루션 도입의 적정성을 평가한다는 방침이다.

이를 통해 도시공간에 정보통신융합기술과 친환경기술을 적용해 행정 교통 물류 방범 방재 에너지 환경 물관리 등의 도시기능을 효율화한다는 계획이다.

또 사업지구별 스마트시티 비전을 설정, 미래 생활패턴 변화에 부합하고 국민 체감도가 높은 스마트시티 솔루션을 도입한다. 사업초기부터 도시문제를 해결해 사람 중심의 스마트도시를 조성할 계획이다.

이번 발주용역은 9월중 사업수행능력(PQ) 서류접수 및 평가, 10~11월 중 기술제안서(TP) 또는 기술자평가서(SOQ) 서류접수 및 평가, 입찰 진행 후 11월 중 계약을 체결하고 해당 용역을 착수한다. 기타 세부 내용은 LH 전자조달시스템에 게시된 사업지구별 전자입찰공고문을 참조하면 된다.

LH 관계자는 "주거복지로드맵에  따라 청년 신혼부부 고령가구 등에 주택을 공급하는 이번 신규 공공주택지구가 새로운 건설기술을 집약한 스마트시티가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SNS 로그인
naver
facebook
goog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