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유튜브
  • 검색

대보그룹, '코로나19 동참' 서원밸리 자선콘서트 취소

  • 2020.05.06(수) 14:15

'18회 서원밸리 자선 그린콘서트' 내년 기약
생활속 거리두기 방침 적극 동참 차원

대보그룹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위기 극복에 동참하기 위해 오는 30일 예정했던 서원밸리 자선 그린콘서트를 취소했다고 6일 밝혔다.

2000년부터 매년 5월 마지막주 토요일에 실시했던 서원밸리 자선 그린콘서트는 대보그룹의 대표적인 사회공헌활동이다. 초창기 골프장 공사로 중단됐던 몇 년을 제외하면 2004년 이후 매해 콘서트를 열었다.

그린콘서트는 평소 일반인이 접하기 힘든 골프장을 무료로 개방해 온 가족이 잔디에서 뛰어 놀고 자선바자회를 통한 기부에도 참여하며, 유명가수들의 콘서트도 관람하는 국내 유일의 골프장 콘서트다.

서원밸리 그린콘서트 모습

골프에 대한 시각을 긍정적으로 바꾸고 지역화합을 이뤄낸 대규모 축제로 평가받고 있다. 외국 관람객도 찾아오는 글로벌 한류 콘서트로 발전했다. 특히 자선의 취지에 공감해 BTS, 워너원, 아이유, EXID, 걸스데이 등 한류 스타와 연예인들도 재능기부로 무대에 오른 바 있다.

제1회 콘서트 이래 지난해까지 누적 관람객은 44만명, 누적 기부금은 약 4억5000만원 규모다. 관람객 증가로 2008년부터는 골프장 페어웨이를 주차장으로 개방해 화제가 된 바 있다.

최등규 대보그룹 회장은 "정부의 생활속 거리두기 방침에 동참코자 깊은 고민 끝에 이번 콘서트를 취소하하기로 결정했지만 자선의 취지는 계속 이어갈 계획"이라며 하루 빨리 일상으로 돌아가 신록의 계절 5월에 서원밸리 잔디 위에서 온 가족이 즐길 수 있기를 기원한다"고 밝혔다.

한편 대보그룹은 지난 3월 대보건설, 대보실업, 대보유통, 대보정보통신, 서원밸리컨트리클럽 등 계열사 임직원들이 모금한 코로나19 극복 성금 1억원을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에 기부한 바 있다.

당신이 바빠서 흘린 이슈, 줍줍이 주워드려요[뉴스레터 '줍줍' 구독하기]

SNS 로그인
naver
facebook
google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댓글 보기 )

많이 본 뉴스 최근 2주 한달

산업·부동산 경제·증권 디지털·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