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카카오스토리
  • 검색

[포토] 최경환-왕양 부총리 "한중FTA 조속 발효"

  • 2015.01.23(금) 13:39

▲ 최경환 기획재정부 장관 겸 경제부총리가 23일 오전 서울 소공동 롯데호텔에서 왕양(汪洋) 중국 국무원 부총리와 만나 인사를 나누고 있다. /이명근 기자 qwe123@
 
최경환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23일 왕양(汪洋) 중국 국무원 부총리와 만나 한중 자유무역협정(FTA)의 조속한 발효를 위해 양국이 서로 협조하기로 했다.
 
최 부총리는 이날 오전 서울 소공동 롯데호텔에서 '2015 중국 관광의 해' 개막식 행사차 방한한 왕 부총리와 만나 경제·문화협력 강화 방안 등 양국 주요현안에 대해 서로 의견을 교환했다.
 
이 자리에서 양국 부총리는 지난해 11월 정상회담을 계기로 실질 타결된 한중FTA의 조속한 서명과 발효를 위해 노력하기로 했다.
 
또 최 부총리는 지난해 12월 개장한 위안화 직거래시장에 대한 중국정부의 지속적인 관심을 부탁했다. 왕 부총리는 한국의 위안화 직거래 시장의 정착이 위안화 국제화에 도움이 될 것이라는 것에 동의를 표하고, 필요한 고려사항들을 함께 공유하겠다고 화답했다.
 
최 부총리와 왕 부총리의 양자면담은 약 5년만이다. 최 부총리는 앞서 2010년5월 지식경제부 장관 시절 '제1차 한-광둥성경제무역발전포럼' 참석차 광저우를 방문, 당시 광둥성 당서기였던 왕 부총리와 양자면담을 한 바 있다.
 
SNS 로그인
naver
facebook
goog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