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임 관세청장에 천홍욱 전 차장

  • 2016.05.23(월) 17:49

박근혜 대통령이 23일 신임 관세청장에 천홍욱 전 관세청 차장(사진)을 임명했다.

천 신임 청장은 경북 문경 출신으로 서울 동성고, 한국외대 행정학과를 졸업했으며 행정고시 27회로 공직생활을 시작했다.

관세청 기획예산담당관, 감사관, 통관지원국장, 기획조정관, 서울본부세관장, 심사정책국장 등 관세청에서만 28년을 근무했으며, 2013년 4월 관세청 차장에 올랐지만, 다음 해 행시 동기인 김낙회 당시 기획재정부 세제실장이 관세청장으로 부임하자 지난해 3월 명예퇴직했다.

관세청 개청 이래 내부 출신이 청장으로 임명 된 것은 2005년 5월 성윤갑 전 차장이 청장으로 내부승진한 이후 처음이다.

정연국 청와대 대변인은 "천 신임 청장은 관세 업무 전반에 정통하고, 추진력과 기획력을 겸비해 관세행정의 경쟁력 강화와 대외 경제질서 확립을 추진해 나갈 적임자"라고 말했다.
SNS 로그인
naver
facebook
goog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