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정KPMG, 김교태 대표이사 재선임

  • 2016.05.25(수) 15:37

삼정KPMG는 25일 정기 사원총회를 열고 김교태 대표이사(사진)를 5년 임기의 대표이사로 재선임했다.

총회 직후 김 대표이사는 "삼정KPMG가 차별화된 전문성과 엄격한 품질관리로 건강한 성장을 지속하고 회계업계와 자본시장 발전에 기여하는 신뢰받는 조직으로 거듭나도록 힘쓰겠다"며 "업무환경 개선, 해외교육 확대, 업계 최고의 보상을 통해 삼성KPMG를 가장 일하고 싶은 회계법인으로 만들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김 대표는 성균관대 경영학과를 졸업한 후 1981년 KPMG에 입사했고, KPMG 미국 새너제이 및 영국 런던 오피스에서 근무했다. 2011년 삼정KPMG 대표이사로 취임했으며, 현재 KPMG 인터내셔널을 대표하는 의사결정기구 KPMG 글로벌 보드멤버(Global Board member)로도 활동중이다.
SNS 로그인
naver
facebook
goog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