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유튜브
  • 검색

CJ올리브네트웍스, 고대구로병원과 디지털 웰니스 '맞손'

  • 2021.04.08(목) 14:27

디지털 웰니스·헬스케어 신사업 추진

CJ그룹의 종합 ICT 기업인 CJ올리브네트웍스가 병원 기관과 손 잡고 디지털 웰니스(Wellness) 신사업을 추진한다.

CJ올리브네트웍스는 지난 7일 고려대학교 구로병원 개방형실험실 구축사업단(HBIC, 단장 송해룡)과 디지털 웰니스 사업을 위한 협약을 체결했다고 8일 밝혔다.

7일 고대구로빌딩 개방형실험실 스마트워크센터에서 CJ올리브네트웍스 차인혁 대표(왼쪽)와 고려대구로병원 개방형실험실 구축사업단 송해룡 단장이 디지털 웰니스 공동연구 및 기술 사업화를 위한 협약을 체결하고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사진=CJ올리브네트웍스 제공

협약식에는 CJ올리브네트웍스 차인혁 대표, HBIC 송해룡 사업단장(정형외과 교수), 심혈관센터 박창규 교수 등 주요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CJ올리브네트웍스는 산·학·연·병 공동연구 및 협력을 통해 디지털 웰니스·헬스케어 분야 신사업을 추진한다. 인공지능(AI)과 빅데이터 등 디지털전환(DT) 신기술을 기반으로 디지털 웰니스·헬스케어 분야의 사업 모델을 개발할 방침이다.

고려대구로병원은 CJ올리브네트웍스와 공동연구를 진행해 보건의료분야 창업기업을 육성·지원하는 사업을 한다.

전문가 자문단을 구성해 임상실험과 의료적 검증에 대한 컨설팅을 제공할 예정이다. 고려대구로병원은 보건복지부가 선정한 '개방형실험실 구축사업 주관기관'이다.

차인혁 대표는 "건강에 대한 고객들의 관심이 증가하고 디지털 시니어 세대가 등장하면서 건강 데이터와 디지털 헬스기기의 수요는 지속적으로 증가하는 추세"라며 "병원과 기업, 정부, 대학이 연계한 협력모델을 구축해 차별화된 의료 및 웰니스 서비스를 발굴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송해룡 단장은 "CJ올리브네트웍스와의 협약을 통해 양질의 오픈 이노베이션 환경을 제공함으로서 국내 스타트업 기업들의 제반 마련에 적극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꼭 필요한 경제정보만 모았습니다[비즈니스워치 네이버 포스트 구독하기]

SNS 로그인
naver
facebook
google

많이 본 뉴스 최근 2주 한달

산업·부동산 경제·증권 디지털·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