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유튜브
  • 검색

타다 대리 드라이버, 공유킥보드 타고 콜 받는다

  • 2021.04.12(월) 10:51

내달 9일까지 공유킥보드 '씽씽' 할인권 증정

타다가 대리운전 드라이버에게 공유킥보드 '씽씽' 기본요금을 면제 또는 할인해주기로 했다. 

쏘카의 자회사 VCNC는 공유킥보드 '씽씽'의 운영사 피유엠피와 제휴를 맺고 타다 대리 호출을 완료하는 모든 드라이버에게 씽씽 할인권을 증정한다고 12일 밝혔다. 

타다가 대리운전 드라이버에게 공유킥보드 '씽씽' 할인 혜택을 제공한다. /사진=쏘카 제공

씽씽은 서울을 포함한 수도권과 6대 광역시 등 전국 주요 지역에서 전동킥보드 1만3000여대를 운영하고 있다. 

타다는 내달 9일까지 매주 타다 대리 호출을 두 건 이상 완료하는 모든 드라이버에게 씽씽 할인쿠폰 2장을 증정한다. 할인쿠폰을 사용하면 22시부터 다음날 6시까지 평일 기본요금 면제 또는 심야 기본요금 50% 할인 혜택을 받을 수 있다. 

쿠폰은 타다 대리 드라이버 앱인 핸들모아에 등록된 휴대전화로 자동 발송된다. 씽씽 앱에 쿠폰번호를 입력하면 바로 사용할 수 있다. 쿠폰 사용 시 반납 지역에 따른 추가 수수료도 면제된다.

타다 대리 드라이버는 핸들모아 앱에서 도보, 전동휠(킥보드), 차량 중 자신의 이동수단 설정이 가능하다. 타다는 드라이버가 선택한 이동수단과 콜 수신 거리에 따라 이용자를 매칭하고 이용자는 드라이버 이동수단에 따른 예상 도착 시간도 안내받을 수 있다.

바로대리 1만 포인트 지급 이벤트도 이어간다. 타다는 바로대리 시범 운행 지역인 강남구, 서초구, 송파구에서 호출 수락 후 핸들모아 앱 푸시 알림에 표시된 예상 시간 내 출발지에 도착하는 드라이버에게 건당 1만 포인트를 추가 지급한다. 바로대리는 15분 이내 출발지에 드라이버 도착을 보장하는 서비스다. 

김정웅 VCNC 비즈니스본부장은 "이번 제휴 혜택이 심야에 도보나 대중교통으로 이동하는 데 어려움을 겪는 드라이버들에게 현실적인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대리운전 드라이버들이 더 나은 환경과 조건에서 일할 수 있는 플랫폼을 만들어 가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당신이 바빠서 흘린 이슈, 줍줍이 주워드려요[뉴스레터 '줍줍' 구독하기]

SNS 로그인
naver
facebook
google

많이 본 뉴스 최근 2주 한달

산업·부동산 경제·증권 디지털·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