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유튜브
  • 검색

[오늘의 인물] 기록의 타자 '양준혁 은퇴'

  • 2014.09.19(금) 08:11


9월 19일, 2010년
기록의 타자 양준혁 은퇴

2010년 9월 19일 프로야구 삼성라이온스의 강타자 양준혁이 41세의 나이로 그라운드를 떠났다.

1993년 데뷔전에서 3안타를 쳐내며 화려하게 등장했던 양준혁은 18년 동안 안타, 홈런, 타점 등 7개 부문에서 통산 개인최다기록을 남겼다.

그는 은퇴 경기 후 “대구에서 선수생활을 시작했고 고향 팀에서 떠날 수 있어 감사하고 행복하다”는 말을 남겼고 그의 배번 ‘10번’은 영구결번이 됐다.
naver
SNS 로그인
naver
facebook
goog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