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유튜브
  • 검색

[포토]정부 일본 대응 합동브리핑…"관광·식품·폐기물 등 안전조치 강화"

  • 2019.08.02(금) 17:41

2일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관계부처 합동 브리핑에서 홍남기 부총리가 일본의 경제보복에 대한 대응방안을 발표하고 있다. /사진=이명근 기자 qwe123@

홍남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2일 "우리도 일본을 백색국가에서 제외해 수출관리를 강화하는 절차를 밟아나가겠다"고 말했다.

홍 부총리는 이날 정부서울청사에서 관계부처 합동 브리핑을 열고 이같이 밝혔다.

홍 부총리는 "지난 4일 3개 품목 수출 규제 시행에 이어 이번 백색국가 배제까지 이르는 일련의 조치는 그간 양국이 어렵게 쌓아온 협력과 신뢰관계를 근본적으로 훼손시키는 행위"라고 비판했다.

그러면서 "일본 정부는 수출규제 조치 배경으로 양국 신뢰관계 손상, 우리 수출관리 미비, 안보상의 이유 등 명료한 근거를 제시하지 못한 채 아전인수 격 주장을 되풀이해왔다"고 설명했다.

홍 부총리는 "국민들의 안전과 관련한 사항은 관광·식품·폐기물 등의 분야부터 안전조치를 강화해 나갈 계획"이라며 "일본의 수출규제 강화 조치는 WTO 규범에 전면 위배되는 조치인 만큼 WTO 제소 준비에 더욱 박차를 가해 나가겠다"고 강조했다.

/사진=이명근 기자 qwe123@
/사진=이명근 기자 qwe123@
/사진=이명근 기자 qwe123@
/사진=이명근 기자 qwe123@
/사진=이명근 기자 qwe123@
/사진=이명근 기자 qwe123@
/사진=이명근 기자 qwe123@
/사진=이명근 기자 qwe123@
/사진=이명근 기자 qwe123@
/사진=이명근 기자 qwe123@
/사진=이명근 기자 qwe123@
/사진=이명근 기자 qwe123@

 

SNS 로그인
naver
facebook
google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댓글 보기 )

많이 본 뉴스 최근 2주 한달

산업·부동산 경제·증권 디지털·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