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유튜브
  • 검색

케이뱅크, 4천억 유상증자 완료

  • 2020.07.28(화) 17:24

국내 1호 인터넷전문은행인 케이뱅크가 약 4000억원의 증자를 완료하고 본격적인 영업확대에 나선다.

케이뱅크는 28일 비씨카드와 우리은행, NH투자증권이 보통주 2392억원, 전환주 1574억원의 주금납입을 완료했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케이뱅크의 총자본금은 9017억원으로 늘어났다.

비씨카드는 보통주와 전환주를 포함한 합산지분율 기준으로 케이뱅크 지분 34%를 보유한 최대주주가 됐다. 우리은행은 26.2%, NH투자증권은 10%를 보유해 3대 주주체제를 공고히 했다.

케이뱅크는 "코로나 사태 등 급변하는 금융시장 환경에서도 케이뱅크의 사업성에 주요 주주들이 깊은 공감과 신뢰를 보낸 것"이라며 "아파트담보대출을 비롯한 비대면 혁신상품 출시, 주주사들과 시너지를 통해 차별화를 지속해나가겠다"고 밝혔다.

앞서 케이뱅크는 하루만 맡겨도 이자가 쌓이는 '플러스박스' 서비스를 내놓은데 이어 신용대출·마이너스 통장대출 등 가계대출 상품을 선보이며 영업확대를 위한 채비를 마쳤다.

눈과 귀를 열면 돈과 경제가 보인다[비즈니스워치 유튜브 구독하기]

SNS 로그인
naver
facebook
google

많이 본 뉴스 최근 2주 한달

산업·부동산 경제·증권 디지털·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