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유튜브
  • 다음
  • 검색

한상혁 방통위원장 "올해 6기 출범…그간 정책 잘 마무리"

  • 2023.01.02(월) 14:32

방송통신위원회 위원장 신년사
"누구나 불편 없이 미디어 이용해야"

한상혁 방송통신위원장./그래픽=비즈니스워치

한상혁 방송통신위원회 위원장이 2일 신년사에서 "누구나 불편 없이 방송통신 미디어를 이용할 수 있도록 국민불편을 해소해나가는 노력을 지속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한상혁 위원장은 "올해는 5기 방송통신위원회가 마무리되고 6기 위원회가 출범하는 해"라며 이같이 말했다.

한 위원장은 "그동안 추진한 정책을 잘 마무리하는 한편 '국민과 동행하는 자유롭고 행복한 디지털 미디어 세상'을 실현하는 새로운 정책을 마련해 나가겠다"며 "새해에는 그동안 노력을 바탕으로 국민이 체감할 수 있는 성과를 내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이와 관련 그는 "통신 분쟁을 보다 신속히 해결하도록 분쟁조정 기능을 강화하고, 온라인 서비스 피해상담 시스템을 고도화해 늘어나는 분쟁과 이용자 피해로부터 국민을 더욱 두텁게 보호하겠다"고 설명했다.

아울러 "대규모 디지털 플랫폼 사업자가 사회적 책임을 다하고 이용자 권익을 보호하도록 불합리한 제도를 개선하는 등 신유형의 이용자 피해와 불공정한 행위에도 적극 대응하겠다"고 덧붙였다.

특히 "재난방송과 미디어 복지 분야에서 사각지대가 발생하지 않도록 국민 입장에서 꼼꼼하게 살펴보고 개선하겠다"고 다짐했다.

이어 "디지털 기술의 발전에 따라 아바타 수어 서비스와 같은 소외계층을 위한 포용적 서비스를 확산할 것"이라며 "누구나 차별 없이 미디어 복지 혜택을 누리는 따뜻한 디지털 동행 사회를 만들어가겠다"고 거듭 강조했다.

한 위원장은 이밖에도 "방송통신 미디어의 혁신 성장을 견인하고 신뢰성을 제고할 수 있도록 미래전략과 비전을 제시하겠다"고 언급했다. 

그러면서 "기존 미디어와 OTT 등 신기술·신유형 미디어 서비스를 아우르는 통합 미디어 법제를 마련할 것"이라며 "복잡한 방송광고 규제를 미디어 환경변화에 맞추어 완화하는 등 적극적으로 규제혁신을 추진해 나가겠다"고 했다.

이어 "디지털 플랫폼의 자율규제 체계를 지원하고 필요한 제도적 장치를 마련해 혁신성장을 위한 기반을 조성하겠다"며 "미디어 융합시대에 부합하는 방송의 공적 책임을 재정립하고, 확대된 영향력에 걸맞게 포털뉴스 등 미디어 플랫폼의 신뢰성과 투명성도 강화하겠다"고 덧붙였다.

한상혁 위원장은 "무엇보다 이러한 정책을 수립하고 추진하는 과정에서 관계부처와 적극적으로 협력할 것"이라며 "또한 국민 여러분의 의견을 폭넓게 청취하겠다"고 말했다.

naver daum
SNS 로그인
naver
facebook
goog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