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유튜브
  • 검색

"황금올리브 2만원 된다"…BBQ, 전메뉴 2000원 인상

  • 2022.04.22(금) 17:16

교촌·bhc 이어 BBQ도 가격 인상
"원자재 가격 인상…버티기 어려워"
가맹점 공급 가격도 인상 검토 중

/ 사진=BBQ로고

교촌과 bhc에 이어 BBQ도 결국 치킨 가격 인상에 나섰다.

제너시스 BBQ는 다음달 2일부터 전 메뉴제품 가격을 2000원 인상한다고 22일 밝혔다. 이에 대표 메뉴인 황금올리브 치킨은 기존 1만8000만원에서 2만원으로, 황금올리브 닭다리는 1만9000원에서 2만1000원으로 각각 가격이 인상된다.

BBQ는 인상 배경에 대해 "최근 배달앱 수수료 등 가맹점 부담 가중 및 국제 곡물, 제지 등 원부재료와 국내외 물류비, 인건비 급등에 따라 제품 가격을 올리기로 했다"고 밝혔다. 

또 "지난해 11월부터 모든 외식 브랜드가 가격을 인상함에도 불구하고, 코로나로 어려운 시기에 베이징 동계올림픽 등을 통해 국민들에게 희망을 주고자 가격을 동결해 왔다"고 덧붙였다.

앞서 교촌치킨과 bhc치킨도 각각 지난해 11월과 12월 평균 2000원씩 가격을 인상했다.

BBQ는 가맹점에 공급하는 원부재료 공급가격도 인상을 검토하고 있다. BBQ관계자는 "소스류의 경우 매달 약 30억원 정도를 부담해 왔지만, 국제 곡물 가격 폭등과 올리브유 가격의 급격한 상승 등을 감내하기 힘들어 가맹점 공급 원부재료 가격 인상을 검토하고 있다"고 말했다. 

naver
SNS 로그인
naver
facebook
goog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