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유튜브
  • 검색

'인문학에 진심'…신세계, 네번째 번역서 냈다

  • 2022.07.01(금) 09:15

'뿌리가 튼튼한 우리말 번역' 프로젝트
앤드루 로버츠의 '나폴레옹' 번역서 출간

신세계그룹이 인문학 중흥 사업의 하나인 '지식향연'의 일환으로 번역서를 출간했다. 지난 2016년에 첫 번역서를 출간한 이후 이번이 네번째다. 

신세계그룹은 ‘뿌리가 튼튼한 우리말 번역’ 프로젝트의 네 번째 도서인 앤드루 로버츠의 ‘나폴레옹(Napoleon The Great)’을 선보인다고 1일 밝혔다. 

‘뿌리가 튼튼한 우리말 번역’은 신세계그룹의 인문학 중흥사업인 ‘지식향연’의 프로젝트 중 하나다. 뛰어난 인문학적 가치를 지니고 있으나 국내에 소개 되지 않은 도서를 발굴하고 번역서로 출간하는 사업이다.

/사진제공=신세계그룹

신세계그룹은 2016년 괴테의 ‘이탈리아 여행’, 2018년 보리스 존슨의 ‘처칠 팩터’, 2020년 도널드 케이건의 ‘페리클레스’를 출간한 바 있다.

이번에 출간되는 네 번째 도서는 나폴레옹의 생애를 조명한 ‘Napoleon The Great’의 번역서다. 역사 서술의 대가인 앤드루 로버츠는 15개 나라의 기록보관소 69곳에서 찾아낸 현존하는 나폴레옹의 3만3000여 통의 편지를 분석해 방대한 서사와 날카로운 관점, 균형 잡힌 시각으로 나폴레옹의 일생을 조명했다. 

신세계그룹은 "번역서 ‘나폴레옹’을 통해 우리 청년들이 역사 속 세계질서의 변화를 주도한 나폴레옹의 생애를 살펴보고 ‘디지털 대전환’이라는 변혁의 시대를 이끌어갈 지혜를 얻기를 희망한다"고 밝혔다. 

naver
SNS 로그인
naver
facebook
goog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