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유튜브
  • 검색

휴젤, 유럽 공략 속도…'보툴렉스' 스페인 품목허가 획득

  • 2022.07.08(금) 15:41

스페인, 연평균 성장률 약 13%
1분기 국내 업체 최초 현지 시장 론칭
유럽 주요 11개국 허가 획득 완료

/그래픽=비즈니스워치

국산 보툴리눔 톡신 1위 업체 휴젤이 유럽 시장 공략에 속도를 낸다. 스페인 보건당국으로부터 품목허가를 획득해 유럽 주요 11개국 품목허가를 마무리했다.

휴젤은 지난 6일(현지시간) 스페인 의약품위생제품청(AEMPS)으로부터 미간주름을 적응증으로 보툴리눔 톡신 제제 '보툴렉스(수출명 레티보)' 50 유닛(Unit)에 대한 품목허가를 획득했다고 8일 밝혔다.

스페인은 유럽 보툴리눔 톡신 시장의 70%를 차지하는 빅5 국가 중 하나다. 연평균 13%대 성장률을 기록하며 가장 가파른 성장세를 보이고 있다. 회사에 따르면 스페인 보툴리눔 톡신 시장 규모는 2022년 약 500억원에서 오는 2025년 약 700억원까지 확대될 전망이다.

휴젤은 이번 스페인을 마지막으로 당초 목표로 했던 유럽 주요 11개국 품목허가 획득을 마무리했다. 회사 측은 "현지 시장 특성에 맞춘 차별화된 영업 마케팅 전략을 수립해 올해 스페인 시장 론칭을 성공적으로 마무리 짓겠다"고 발표했다. 의료진 및 의료기관을 위한 트레이닝부터 학술 프로그램 운영까지 다양한 활동을 전개할 계획이다.

앞서 휴젤은 올 1월 유럽의약품안전관리기구연합체(HMA)로부터 보툴렉스 50 유닛(Unit)에 대한 품목허가 권고 의견을 수령한 바 있다. 이후 지난 3월 프랑스, 오스트리아행 첫 선적과 함께 '국제미용안티에이징학회(AMWC) 2022' 등의 행사에 참가해 국내 업체 최초로 보툴리눔 톡신 제제 론칭에 성공했다.

휴젤 관계자는 "스페인은 제품 품질을 브랜드 선택의 가장 중요한 척도로 삼고 있는 만큼, 보툴렉스가 지닌 안전성과 안정적인 효능을 바탕으로 시장 진입 속도를 높여 나갈 것"이라며 "오는 2023년까지 유럽 36개국 진출을 목표로, 남은 유럽 국가들의 품목허가 획득 및 론칭을 위한 과정에도 만전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naver
SNS 로그인
naver
facebook
goog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