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유튜브
  • 다음
  • 검색

파리바게뜨, 무슬림 입맛 사로잡는다…말레이시아 1호점 

  • 2023.01.19(목) 11:36

파빌리온 쿠알라룸푸르점 오픈
올 하반기 조호르바루 공장 준공

SPC가 파리바게뜨를 통해 할랄 시장 공략에 본격 나선다. 동남아와 중동 지역 무슬림 입맛을 겨냥해 말레이시아 쿠알라룸푸르에 파리바게뜨 1호점을 열고 올 하반기에는 공장을 세울 예정이다.

/그래픽=비즈니스워치

SPC는 말레이시아 수도 쿠알라룸푸르에 파리바게뜨 말레이시아 1호점인 파빌리온 쿠알라룸푸르점을 오픈했다고 19일 밝혔다. 지난해 6월 현지 파트너사인 버자야 그룹과 말레이시아 사업을 위한 합작법인 버자야 파리바게뜨(BERJAYA PARIS BAGUETTE Sdn. Bhd.)를 설립한지 6개월 만이다.

SPC는 올 하반기 준공 예정인 SPC 조호르바루 공장을 전진기지로 삼아 동남아, 중동을 포함한 19억 인구의 할랄(HALAL) 시장 확대에 본격적으로 나선다는 계획이다.

파리바게뜨 파빌리온 쿠알라룸푸르점은 쿠알라룸푸르 최대 상업지역인 부킷 빈탕(Bukit Bintang) 내 프리미엄 멀티플렉스 파빌리온 쿠알라룸푸르(Pavilion Kuala Lumpur) 3층에 264㎡, 94석 규모로 자리잡았다.

파리바게뜨는 특유의 오픈 키친 콘셉트를 적용하고 이슬람교 비중이 높은 말레이시아의 문화적 특성을 고려해 모든 제품에 돼지고기를 사용하지 않으며 인도네시아, 캄보디아에서 인기를 끈 제품도 선보인다. 

SPC 글로벌사업을 총괄하는 허진수 사장은 “"버자야 그룹과 협력해 파리바게뜨가 말레이시아에서도 사랑 받는 브랜드가 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SPC는 말레이시아 외에 인도네시아와 캄보디아에 조인트벤처를 설립해 각각 8개, 2개의 매장을 운영하고 있다. 지난해 영국에 2개점, 프랑스에 3개점을 오픈하고, 프랑스 브랜드 리나스를 역인수하는 등 글로벌 사업을 적극 확대하고 있다. 

naver daum
SNS 로그인
naver
facebook
goog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