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카카오스토리
  • 검색

두산인프라, 中네이멍구 광산업체와 굴삭기 36대 계약

  • 2019.01.22(화) 16:24

멍신석탄에 80톤급 초대형 6대 포함 대규모 공급

두산인프라코어는 중국 네이멍구(內蒙古)자치구 소재 광산업체 멍신(蒙欣)석탄유한책임공사와 총 36대 규모의 굴삭기 공급 계약을 체결했다고 22일 밝혔다.

 

▲ 80톤급 초대형 굴삭기 DX800LC/사진=두산인프라코어 제공

 

이번 계약 물량은 ▲80톤급 초대형 굴삭기(DX800) 6대 ▲52톤급(DX520) 20대 ▲38톤급(DX380) 10대 등이다. 이들 굴삭기는 중국의 석탄광산 밀집 지역인 네이멍구 지역에 투입될 예정이다.

 

두산인프라코어에 따르면 멍신석탄은 광산 4곳을 운영하며 연간 약 2000만톤의 석탄을 채굴하는 업체다. 대형 굴삭기 100여대와 휠로더 30대 이상을 운용하고 있어 두산인프라 입장에서는 대형 고객사다.

 

멍신석탄은 그동안 다른 회사 굴삭기를 주로 사용했지만 2개월간 장비 시험운영을 통해 작업성능과 연비 등 효율성을 검토해 두산인프라 제품 구매를 확정했다. 서비스 프로그램인 '두산케어(DoosanCARE)'도 한몫한 것으로 전해졌다.

 

두산인프라는 중국시장에서 30톤급 이하 중소형 굴삭기를 주력 삼아 성장해 왔지만 요즘 들어선 대형 굴삭기 제품군을 강화하고 있다. 2017년(3분기 누계 기준) 35% 수준이었던 중대형 판매비중은 지난해 같은 기간 40%로 높아진 상황이다. 특히 80톤급 초대형 굴삭기가 두산인프라코어의 최신 기술을 집약한 최고사양(플래그십) 모델로 자리 잡으며 현지 수요도 늘고 있다는 전언이다.

 

두산인프라코어 관계자는 "전략적 파트너십을 통해 중국 광산시장의 유력 고객사를 장기적으로 확보하게 됐다"며 "다른 대형 고객사를 대상으로 한 영업 활동에도 긍정적 영향을 미쳐 판매 확대에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 80톤급 초대형 굴삭기 DX800LC/사진=두산인프라코어 제공
SNS 로그인
naver
facebook
goog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