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유튜브
  • 검색

[포토]이스타항공, 제주항공에 "인수 서둘러달라"

  • 2020.06.29(월) 16:17

이상직 "가족 보유 이스타항공 지분 헌납"

최종구 이스타항공 대표(왼쪽에서 두번째)와 김유상 전무(맨 왼쪽) 그리고 근로자대표들이 29일 서울 방화동 본사에서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이명근 기자 qwe123@

이스타항공의 창업주 이상직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29일 가족이 이스타홀딩스를 통해 보유하고 있는 이스타항공 주식을 회사에 모두 헌납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이스타항공 측은 이와 함께 제주항공에 인수작업을 서두를 것을 촉구했다.

김유상 이스타항공 전무는 이날 서울 양천로 본사에서 열린 기자회견에서 이 같은 내용을 담은 이 의원의 성명서를 발표했다.

이스타홀딩스가 제주항공에 매각 예정인 이스타항공 지분은 전체의 38.6%다. 해당 지분 가치는 약 410억원으로 이스타항공은 추산하고 있다. 이스타홀딩스는 이 의원의 아들(66.7%)과 딸(33.3%)이 지분 100%를 보유한 회사다.

이 의원은 "제주항공과의 인수합병이 지연되면서 무분별한 의혹제기 등으로 이스타항공은 침몰 위기감이 증폭되고 있다"며 "이스타항공의 창업자로서 저는 번민과 고민 끝에 결단을 내렸다"고 설명했다.

/이명근 기자 qwe123@
/이명근 기자 qwe123@
이스타항공 측이 29일 오후 서울 강서구 이스타항공 본사에서 열린 제주항공과 인수·합병 관련 긴급 기자회견을 열었다. 사진은 이스타항공 본사 사무실. /이명근 기자 qwe123@
29일 오후 서울 강서구 이스타항공 본사에서 M&A와 관련한 중요사항을 발표하는 긴급기자회견이 열리고 있다. /이명근 기자 qwe123@
최종구 이스타항공 대표(오른쪽)와 김유상 전무가 29일 서울 방화동 본사에서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이명근 기자 qwe123@
최종구 이스타항공 대표(오른쪽)와 김유상 전무가 29일 서울 방화동 본사에서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이명근 기자 qwe123@
/사진=이명근 기자 qwe123@
최종구 이스타항공 대표(오른쪽)와 김유상 전무가 29일 서울 방화동 본사에서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이명근 기자 qwe123@
최종구 이스타항공 대표(오른쪽)와 김유상 전무가 29일 서울 방화동 본사에서 기자회견을 중 이야기를 나누고 있다. /이명근 기자 qwe123@
최종구 이스타항공 대표(오른쪽)와 김유상 전무가 29일 서울 방화동 본사에서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이명근 기자 qwe123@
이스타항공 측이 29일 오후 서울 강서구 이스타항공 본사에서 열린 제주항공과 인수·합병 관련 긴급 기자회견을 열었다. 사진은 이스타항공 본사 사무실. /이명근 기자 qwe123@
/이명근 기자 qwe123@

 

눈과 귀를 열면 돈과 경제가 보인다[비즈니스워치 유튜브 구독하기]

SNS 로그인
naver
facebook
google

많이 본 뉴스 최근 2주 한달

산업·부동산 경제·증권 디지털·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