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유튜브
  • 검색

[포토]전국 학교 개학 2주 더 연기…사상 첫 4월 개학

  • 2020.03.17(화) 15:28

유은혜 사회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이 17일 오전 서울 종로구 정부서울청사 브리핑실에서 전국 유·초·중·고·특 개학 2주간 추가연기 결정 브리핑을 하고 있다. /사진=이명근 기자 qwe123@

전국 모든 유치원과 어린이집, 초·중·고등학교 및 특수학교 개학일이 4월 6일로 연기됐다. 코로나19 사태에 따른 세 번째 연기 결정으로 4월 개학은 사상 초유의 일이다. 정부는 대학수학능력시험을 비롯한 대입 일정 변경을 검토하는 한편 온라인 원격학습으로 학습공백을 줄이는데 주력한다.

교육부는 전국 모든 어린이집과 학교의 2020학년도 신학기 개학일을 3월 23일에서 4월 26일로 2주간 연기한다고 17일 발표했다.

정부는 밀집도가 높은 학교 내에서 감염이 발생하면 가정과 사회까지 확산될 위험성이 높다는 전문가 의견을 받아들였다. 질병관리본부를 포함한 전문가들은 안전한 개학이 가능한지 판단하기 위해 최소 2~3주가 더 필요하다는 의견을 제시했다.

개학 연기로 대입 일정도 차질이 불가피하다. 9월 수시를 위해선 학생부와 1학기 성적이 8월까지 마무리돼야 하지만 당장 중간고사부터 치르기 힘든 상황이다. 수능 연기 가능성도 제기된다. 교육부는 장기간 고교 개학 연기 등을 감안해 실현 가능한 여러 대입 일정 변경(안)을 검토 중이다.

/사진=이명근 기자 qwe123@
/사진=이명근 기자 qwe123@
/사진=이명근 기자 qwe123@
/사진=이명근 기자 qwe123@
/사진=이명근 기자 qwe123@
/사진=이명근 기자 qwe123@
/사진=이명근 기자 qwe123@
/사진=이명근 기자 qwe123@
/사진=이명근 기자 qwe123@

 

당신이 바빠서 흘린 이슈, 줍줍이 주워드려요[뉴스레터 '줍줍' 구독하기]

SNS 로그인
naver
facebook
google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댓글 보기 )

많이 본 뉴스 최근 2주 한달

산업·부동산 경제·증권 디지털·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