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유튜브
  • 검색

[포토]코로나19로 중단됐던 병역판정검사 '희망자 위주 재개'

  • 2020.04.20(월) 16:25

코로나19로 인해 8주 동안 중단됐던 병역판정검사가 재개된 20일 서울 영둥포구 서울지방병무청에서 입대예정자들이 사회적 거리두기를 실천하며 검사를 받고 있다. /이명근 기자 qwe123@

병무청이 20일부터 병역판정검사를 재개했다. 병무청은 이날 보도자료를 통해 "오늘부터 본인 희망자에 한해 병역판정검사를 시행한다"고 밝혔다.

병무청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2월 24일부터 병역판정검사를 잠정 중단했다. 애초 중단 기간은 2주였다. 하지만 잇달은 추가 연장으로 이달 17일까지 총 8주간 검사가 중단됐다.

병무청은 이달 13일부터 모집병 지원자와 귀가자 등을 대상으로 일부 검사를 시행했다.

병무청 관계자는 "검사 재개는 검사 중지로 인한 현역병 충원 차질을 방지하고, 병역의무이행 지연에 따른 민원불편을 최소화하기 위한 불가피한 조치"라고 설명했다.

단 조건이 있다. 병무청 홈페이지를 통해 사전에 '건강 상태 질문서'를 받는다. 14일 이내 외국에서 입국한 사람, 코로나19 집단 발생 시설 방문자, 자가격리 해제 1개월 이내자 등은 검사 대상에서 제외된다. 병무청은 '사회적 거리 두기'를 유지하면서 검사한다는 입장이다.

검사장 입구에 사전 선별소를 설치해 검사 당일 열화상 카메라와 체온계로 발열 여부를 확인한다. 오한·기침 등 호흡기 이상 증상이 있는 경우 귀가 조치한다.

코로나19로 인해 8주 동안 중단됐던 병역판정검사가 재개된 20일 서울 영둥포구 서울지방병무청에서 입대예정자들이 사회적 거리두기를 실천하며 검사를 받고 있다. /이명근 기자 qwe123@
코로나19로 인해 8주 동안 중단됐던 병역판정검사가 재개된 20일 서울 영둥포구 서울지방병무청에서 입대예정자들이 사회적 거리두기를 실천하며 검사를 받고 있다. /이명근 기자 qwe123@
코로나19로 인해 8주 동안 중단됐던 병역판정검사가 재개된 20일 서울 영둥포구 서울지방병무청에서 입대예정자들이 사회적 거리두기를 실천하며 검사를 받고 있다. /이명근 기자 qwe123@
코로나19로 인해 8주 동안 중단됐던 병역판정검사가 재개된 20일 서울 영둥포구 서울지방병무청에서 입대예정자들이 사회적 거리두기를 실천하며 검사를 받고 있다. /이명근 기자 qwe123@
코로나19로 인해 8주 동안 중단됐던 병역판정검사가 재개된 20일 서울 영둥포구 서울지방병무청에서 입대예정자들이 사회적 거리두기를 실천하며 검사를 받고 있다. /이명근 기자 qwe123@
코로나19로 인해 8주 동안 중단됐던 병역판정검사가 재개된 20일 서울 영둥포구 서울지방병무청에서 입대예정자들이 사회적 거리두기를 실천하며 검사를 받고 있다. /이명근 기자 qwe123@
코로나19로 인해 8주 동안 중단됐던 병역판정검사가 재개된 20일 서울 영둥포구 서울지방병무청에서 입대예정자들이 사회적 거리두기를 실천하며 검사를 받고 있다. /이명근 기자 qwe123@
코로나19로 인해 8주 동안 중단됐던 병역판정검사가 재개된 20일 서울 영둥포구 서울지방병무청에서 입대예정자들이 사회적 거리두기를 실천하며 검사를 받고 있다. /이명근 기자 qwe123@
코로나19로 인해 8주 동안 중단됐던 병역판정검사가 재개된 20일 서울 영둥포구 서울지방병무청에서 입대예정자들이 사회적 거리두기를 실천하며 검사를 받고 있다. /이명근 기자 qwe123@
코로나19로 인해 8주 동안 중단됐던 병역판정검사가 재개된 20일 서울 영둥포구 서울지방병무청에서 입대예정자들이 사회적 거리두기를 실천하며 검사를 받고 있다. /이명근 기자 qwe123@
코로나19로 인해 8주 동안 중단됐던 병역판정검사가 재개된 20일 서울 영둥포구 서울지방병무청에서 입대예정자들이 사회적 거리두기를 실천하며 검사를 받고 있다. /이명근 기자 qwe123@
코로나19로 인해 8주 동안 중단됐던 병역판정검사가 재개된 20일 서울 영둥포구 서울지방병무청에서 입대예정자들이 사회적 거리두기를 실천하며 검사를 받고 있다. /이명근 기자 qwe123@
코로나19로 인해 8주 동안 중단됐던 병역판정검사가 재개된 20일 서울 영둥포구 서울지방병무청에서 입대예정자들이 사회적 거리두기를 실천하며 검사를 받고 있다. /이명근 기자 qwe123@
코로나19로 인해 8주 동안 중단됐던 병역판정검사가 재개된 20일 서울 영둥포구 서울지방병무청에서 입대예정자들이 사회적 거리두기를 실천하며 검사를 받고 있다. /이명근 기자 qwe123@

 

꼭 필요한 경제정보만 모았습니다[비즈니스워치 네이버 포스트 구독하기]

SNS 로그인
naver
facebook
google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댓글 보기 )

많이 본 뉴스 최근 2주 한달

산업·부동산 경제·증권 디지털·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