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유튜브
  • 검색

서울아산병원 컨소, 청라의료복합타운 제안서 제출

  • 2021.06.16(수) 13:23

우미건설·아산병원·하나은행·카이스트 등 참여
"중증전문 종합병원·교육센터 등 첨단의료타운 구축"

서울아산병원 컨소시엄이 청라국제도시에 들어설 청라의료복합타운 구축에 사업제안서를 제출하면서 인근 지역과 관련업계의 관심이 쏠리고 있다.

서울아산병원 컨소시엄은 서울아산병원, 하나은행, 카이스트, 케이티앤지(KT&G), HDC현대산업개발, 우미건설, 도우씨앤디, 액트너랩 등이 컨소시엄에 참여했다.

컨소시엄은 병원 운영 및 첨단 스마트교육 시스템뿐 아니라 카이스트와 함께 의료 바이오 연구분야의 글로벌 경쟁력은 담은 사업제안서를 지난달 28일 제출했다고 최근 밝혔다.

청라의료복합타운은 인천경제자유구역 청라국제도시에 들어설 세계 최고 수준의 의료바이오복합타운이다. 

컨소시엄은 제안서에 중증질환 환자 치료를 위한 '서울아산병원청라'를 구축하고 카이스트를 핵심으로 의료복합타운 내 연구개발(R&D) 허브 역할을 하는 스마트연구센터인 '라이프 사이언스 파크'와 전세계에 대한민국 의료 및 바이오 산업의 우수성을 전파할 '최첨단 스마트 교육센터'를 설립할 계획 등을 담았다. 

서울아산병원청라는 본원 수준의 의료진이 배치되고 '꿈의 암 치료기'로 불리는 중입자가속기도 도입 추진할 예정이다.

서울아산병원의 의료 노하우를 국내외 의료진에게 전수하는 시뮬레이션센터, 버츄얼센터, 해외환자교육센터, 로봇수술교육센터 등 글로벌 교육허브도 설치할 계획이다.

서울아산병원 전경/사진=서울아산병원 컨소시엄

카이스트 역시 바이오 메디컬, 뇌과학, 의료 빅데이터 및 AI 등 의·생명과학 연구진을 통해 세계적인 바이오 메티컬 생태계 조성을 위해 서울아산병원과 손을 맞잡았다.

하나은행은 사업구조 및 금융구조 기획에 참여, 금융주선과 재무적 투자자 역할을 통해 안정적인 재원을 공급하기로 했다. 하나은행은 그룹차원에서 하나금융그룹 본사 사옥을 청라지역으로 이주하고 본사를 포함한 5개사 2800여명이 함께 이주할 계획이다. 

사옥 건립에만 5600억원이 투입될 예정으로 관할 지방자치단체인 인천광역시를 포함해 산업·기업들과 협업을 진행중이다.

앞서 준공한 하나금융그룹의 통합데이터센터의 IT인력 1800여명, 글로벌캠퍼스의 200여명을 포함해 2800여명의 인력까지 이주하면 5000명 이상이 상주해 인천 지역 경제 활성화에도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서울아산병원 컨소시엄 관계자는 "글로벌 경쟁력을 갖춘 기관들과 긴밀한 협업을 통해 대한민국 최고 의료복합타운 구축에 나설 것"이라며 "고난도 해외 중증 환자 치료는 물론 전세계에 발전된 의료 노하우를 전수하는 청라의료복합타운을 구축해 인천의 랜드마크로 성장시키겠다"고 말했다.

naver
SNS 로그인
naver
facebook
google

많이 본 뉴스 최근 2주 한달

산업·부동산 경제·증권 디지털·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