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유튜브
  • 검색

'카지노 손님 몰려온다' 제주 드림타워 리오프닝 본격화 

  • 2022.06.09(목) 16:49

15일 직항 재개 후 싱가포르 관광객 방문 예정
5월 매출 최고 기록 경신 이은 턴어라운드 기대

2년 여 만에 제주의 해외 하늘길이 열리면서 제주 드림타워 복합리조트에 대한 리오프닝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싱가포르 관광객이 대거 방문하면서 그동안 고객을 받지 못했던 카지노도 모처럼 북적일 것으로 기대된다.

롯데관광개발은 오는 15일부터 주 3회 제주~싱가포르 간 정기 직항 운항 재개와 함께 이달에만 100여명의 싱가포르 관광객이 제주 드림타워 복합리조트 내 드림타워 카지노를 방문할 예정이라고 9일 밝혔다.

지난해 6월11일 개장한 제주 드림타워 카지노에 제주 국제선 직항을 통해 외국인 고객이 직접 방문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그동안 드림타워 카지노는 주로 국내 거주 외국인을 상대로 제한적인 영업을 해왔다. 

/사진=롯데관광개발

롯데관광개발에 따르면 오는 15일 첫 직항 비행기를 타고 제주를 방문하는 싱가포르 관광객들이 제주 드림타워로 이동해 4박5일간 제주 카지노관광의 일정을 시작할 예정이다.

롯데관광개발은 "지난해 11월 트래블 버블(여행안전권역) 시행 시 인천국제공항을 거쳐  일부 싱가포르 관광객들이 제주 드림타워를 방문해 국제적 수준의 카지노 시설과 서비스에 대해 높은 만족도를 보인 바 있다"고 밝혔다. 

국내 유일의 도심 복합리조트인 제주 드림타워는 럭셔리 브랜드의 대명사인 그랜드 하얏트 제주의 1600 올 스위트 객실과 함께 카지노 VIP들이 선호하는 인프라를 완벽하게 갖추고 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드림타워 카지노는 영업장 면적 5,367㎡(연면적 15,510㎡)에 141대의 게임테이블을 비롯해 슬롯머신 190대, 전자테이블게임 71대와 ETG 마스터테이블 7대 등 총 409대의 국제적 수준의 게임시설과 국내 최대 금액 규모의 잭팟 시스템을 갖췄다.

롯데관광개발은 "이달부터 제주도에 무사증 입국 제도가 재개되고 태국과 싱가포르를 시작으로 해외 직항 노선도 차례로 열리고 있어 보다 많은 외국인들이 방문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밝혔다.

한편, 제주 드림타워는 사회적 거리두기와 영업시간 해제로 엔데믹 분위기가 본격화하면서 지난 5월 호텔 부문(그랜드 하얏트 제주)과 리테일 부문을 합쳐 129억5885만원의 매출을 기록, 개장 이후 월간 최대 실적을 올린 바 있다.

naver
SNS 로그인
naver
facebook
goog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