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유튜브
  • 검색

로그인과 전자서명, 디지털 증명서까지 한번에

  • 2021.09.01(수) 10:49

은행권 공동 디지털 신원증명 '뱅크아이디' 출시

블록체인 기반 은행 공동 정보지갑서비스인 '마이인포'가 본격적인 서비스에 나선다. 

마이인포는 대출확인서와 금융거래확인서 등 금융과 연계된 다양한 증명서를 한 곳에서 발급·관리할 수 있는 디지털 정보지갑서비스다. 

금융결제원과 국내 16개 은행(산업, 농협, 신한, 우리, SC, 하나, 기업, 국민, 수협, 대구, 부산, 광주, 제주, 전북, 경남, 케이뱅크)이 참여하는 '금융분산ID 추진 협의회'는 1일 마이인포 구축을 완료하고, 정보지갑에 담을 수 있는 첫 증명서로 '뱅크아이디' 서비스를 실시한다고 밝혔다. 

뱅크아이디는 신뢰성 높은 은행이 발급하는 블록체인 기반 디지털 신원증명이다. 기존 '뱅크사인 인증서'를 정보지갑의 증명서로 전환해 더 편리하게 이용할 수도 있다. 

은행권이 공동으로 구축·운영 중인 블록체인 플랫폼을 통해 제공하며, 고객 본인만 사용 가능한 모바일 정보지갑(마이인포) 안에서 블록체인을 통해 사용 이력을 관리할 수 있다. 

인증방법은 △6자리 비밀번호 △지문 △Face-ID △QR 등 다양하게 지원하며, 한번 발급으로 다른 은행에서도 사용할 수 있다. 

뱅크아이디는 로그인이나 전자서명뿐 아니라 디지털 증명서 기능도 보유하고 있다. 휴대폰번호나 주소, 이메일 등 고객정보를 수록하고 있어 회원가입이나 상품 가입 시 매번 입력하던 개인정보를 자동입력하고 필요한 정보만 선택적으로 제출할 수도 있다. 

금융결제원 관계자는 "뱅크아이디를 시작으로 사용자가 온·오프라인에서 모바일만으로도 편리하게 자신을 증명할 수 있게 마이인포 서비스를 확대해 나갈 것"이라며 "금융분산ID 추진 협의회를 통해 간편 금융상품 가입·대출을 위한 자격증명서, 바이오정보를 결합한 신원증명서 등을 추가해 나갈 예정"이라고 밝혔다. 

한편 뱅크아이디 서비스는 현재 7개 은행(신한, 우리, 농협, 기업, 부산, 경남, 산업)을 시작으로 연내 16개 전 은행으로 확대 실시할 예정이다.

naver
SNS 로그인
naver
facebook
google

많이 본 뉴스 최근 2주 한달

산업·부동산 경제·증권 디지털·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