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유튜브
  • 검색

[포토]국정농단 파기환송심 결심 앞둔 삼성 이재용

  • 2020.12.21(월) 14:38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21일 서울고등법원에서 열린 '국정농단' 파기환송심 속행 공판에 출석하고 있다. /사진=이명근 기자 qwe123@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21일 국정농단 사건 공판에 출석했다. 이 부회장에 대한 재판부의 양형 판결이 임박하면서 삼성 준법감시제도 관련 특검과 삼성 변호인 측의 치열한 공방이 예상된다.

서울고법 형사1부(부장판사 정준영 송영승 강상욱)는 이날 오후 2시5분 뇌물공여 등 혐의를 받고 있는 이 부회장의 국정농단 사건 파기환송심 공판을 열었다.

특검과 변호인 측은 이날 공판에서 삼성 준법감시제도에 대한 추가 의견진술을 할 예정이다. 삼성 준법감시제도는 지난해 말 재판부가 이 부회장 측에 기업의 위법 방지 방안을 요청한 데 따라 만들어진 것으로, 실효성에 대한 평가가 피고인의 양형 판결에도 반영될 전망이어서 관심이 높다.

/사진=이명근 기자 qwe123@
/사진=이명근 기자 qwe123@
/사진=이명근 기자 qwe123@
/사진=이명근 기자 qwe123@
/사진=이명근 기자 qwe123@
/사진=이명근 기자 qwe123@
/사진=이명근 기자 qwe123@
/사진=이명근 기자 qwe123@
/사진=이명근 기자 qwe123@
/사진=이명근 기자 qwe123@
/사진=이명근 기자 qwe123@

 

비즈니스워치 뉴스를 네이버 메인에서 만나요[비즈니스워치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SNS 로그인
naver
facebook
google

많이 본 뉴스 최근 2주 한달

산업·부동산 경제·증권 디지털·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