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카카오스토리
  • 검색

[포토]셀트리온 "40조원 투자해 일자리 11만개 창출"

  • 2019.05.16(목) 13:18

박남춘 인천시장과 서정진 셀트리온 회장이 16일 오전 인천 남동구 인천시청에서 열린 셀트리온그룹 비전 2030 발표 기자간담회 시작에 앞서 악수를 하고 있다. /사진=이명근 기자 qwe123@

셀트리온그룹이 2030년까지 40조원을 투자해 글로벌 리딩기업으로 성장하겠다는 청사진을 발표했다.

셀트리온그룹은 16일 인천시청 본관에서 '셀트리온 그룹 비전 2030' 기자간담회를 열고 중장기 투자와 고용 창출, 동반성장-상생협력 등의 내용을 담은 중장기 계획을 공개했다.

셀트리온은 우선 인천시와 충청북도 등과 협력해 지역 기반의 산업 밸리를 조성할 계획이다. 원부자재의 국산화와 개방형 혁신(오픈 이노베이션) 등을 통해 국내 바이오 산업 생태계를 활성화하는 앵커기업으로서 역할을 도맡겠다는 포부다.

▲인천 송도 거점의 바이오의약품 사업에 25조원 투자 ▲충북 오창 중심 케미컬의약품 사업에 5조원 투자 ▲글로벌 헬스케어와 기타 산업의 융복합 가치를 창출하는 U-헬스케어 플랫폼 사업에 10조원 투자 등 구체적인 투자 계획도 내놨다.

서정진 셀트리온그룹 회장은 "2019년까지 유럽, 2020년까지 아시아 남미등 기타지역, 그리고 2021년까지 세계 최대 제약시장인 미국, 캐나다에 직판 체계를 확립해 글로벌 유통망을 완성하겠다"고 말했다.

/사진=이명근 기자 qwe123@
/사진=이명근 기자 qwe123@
/사진=이명근 기자 qwe123@
/사진=이명근 기자 qwe123@
/사진=이명근 기자 qwe123@
/사진=이명근 기자 qwe123@
/사진=이명근 기자 qwe123@
/사진=이명근 기자 qwe123@
/사진=이명근 기자 qwe123@
/사진=이명근 기자 qwe123@
/사진=이명근 기자 qwe123@
/사진=이명근 기자 qwe123@
/사진=이명근 기자 qwe123@

 

SNS 로그인
naver
facebook
goog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