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유튜브
  • 검색

주택금융공사, 주택저당증권 발행 첫 외국자본 유치

  • 2020.03.13(금) 14:14

싱가포르계 금융기관 UOB, 3000억 투자

 

싱가포르계 금융기관인 UOB(United Overseas Bank)가 국내에서 발행된 주택저당증권(MBS)에 3000억원을 투자한다.

한국주택금융공사(사장 이정환)는 외국계 금융기관인 UOB가 올해 두 차례에 걸쳐 원화 주택저당증권(MBS)에 투자했다고 13일 밝혔다. 국내 발행 원화 MBS에 외국계 금융기관이 투자한 것은 2004년 공사가 설립한 이후 처음이다.

주택금융공사 관계자는 "기초자산의 건전성, MBS 구조의 안정성 등 UOB의 엄격한 투자 기준을 통과하기 위해 UOB의 자료요청과 방문 실사 등에 적극적으로 응대했다"며 "그 결과 2월21일과 3월13일 두차례에 걸쳐 만기 3년물 MBS에 대한 3000억원 규모의 외국인 투자를 성사시켰다"고 전했다.

또 "이번 UOB의 투자 유치로 공사 MBS가 국채·통안채 수준의 안정성을 갖춘 경쟁력있는 상품임을 국제금융시장에서 입증했다"면서 "앞으로도 해외 커버드본드 발행과 함께 국내에서 적극적으로 외국인 투자를 유치하는 등 투자저변 확대를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해 나갈 것"이라고 설명했다.

한편 주택금융공사는 안심전환대출, 보금자리론 등 정책모기지 공급 증가에 따라 올해 45조원 규모의 유동화증권을 발행할 예정이다.

SNS 로그인
naver
facebook
google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댓글 보기 )

많이 본 뉴스 최근 2주 한달

산업·부동산 경제·증권 디지털·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