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유튜브
  • 검색

[포토]'파국'으로 치닫는 남북관계

  • 2020.06.17(수) 15:30

북한이 남북연락사무소 폭파 및 비무장지대 감시초소 복원을 발표하는 등 남북관계가 급속도로 냉각되고 있는 가운데 17일 경기 파주에서 우리군 초소(아래)와 북한군 초소가 보이고 있다. /이명근 기자 qwe123@

남북관계가 파국으로 치닫고 있다.

북한이 남북 정상 간 합의로 개성에 설치된 남북공동연락사무소를 지난 16일 폭파했다.

통일부는 이날 "북한이 오후2시49분 개성 남북공동연락사무소 청사를 폭파했다"고 밝혔다. 앞서 군 소식통은 이날 오후 개성공단 지역에서 폭음과 함께 연기가 목격됐다고 전했다. 청와대는 이날 오후5시께 긴급 국가안전보장회의(NSC) 상임위를 열고 이 문제를 논의했다.

2018년 4월27일 남북 정상 간 '판문점선언'에 따라 그해 9월 개성에 문을 연 연락사무소는 개소 19개월 만에 사라졌다. 앞서 김여정 북한 노동당 제1부부장이 지난 13일 "머지않아 쓸모없는 북남(남북) 공동연락사무소가 형체도 없이 무너지는 비참한 광경을 보게 될 것"이라고 경고한 지 불과 사흘 만이다.

연락사무소는 문재인 정부의 한반도 평화 프로세스 상징과도 같은 곳이다. 문 대통령은 2018년 연락사무소 개소를 앞두고 "며칠 후면 남북이 24시간 365일 소통하는 시대가 열리게 될 것"이라고 밝힌 바 있다.

북한이 남북연락사무소 폭파 및 비무장지대 감시초소 복원을 발표하는 등 남북관계가 급속도로 냉각되고 있는 가운데 17일 경기 파주에서 우리군 초소(아래)와 북한군 초소가 보이고 있다. /이명근 기자 qwe123@
북한의 남북연락사무소 폭파 및 비무장지대 감시초소 복원 발표 등 남북관계가 급속도로 냉각되고 있는 가운데 17일 경기 파주에서 경계근무를 서고 있는 우리군 뒤로 북 개풍군 선전마을 모습이 보이고 있다. /이명근 기자 qwe123@
북한의 남북연락사무소 폭파 및 비무장지대 감시초소 복원 발표 등 남북관계가 급속도로 냉각되고 있는 가운데 17일 경기 파주에서 북한군이 보이고 있다. /이명근 기자 qwe123@
북한의 남북연락사무소 폭파 및 비무장지대 감시초소 복원 발표 등 남북관계가 급속도로 냉각되고 있는 가운데 17일 경기 파주 통일대교 관문에 긴장감이 흐르고 있다. /이명근 기자 qwe123@
북한의 남북연락사무소 폭파 및 비무장지대 감시초소 복원 발표 등 남북관계가 급속도로 냉각되고 있는 가운데 17일 경기 파주 통일대교 관문에 긴장감이 흐르고 있다. /이명근 기자 qwe123@
북한의 남북연락사무소 폭파 및 비무장지대 감시초소 복원 발표 등 남북관계가 급속도로 냉각되고 있는 가운데 17일 경기 파주 통일대교 관문에 긴장감이 흐르고 있다. /이명근 기자 qwe123@

 

눈과 귀를 열면 돈과 경제가 보인다[비즈니스워치 유튜브 구독하기]

SNS 로그인
naver
facebook
google

많이 본 뉴스 최근 2주 한달

산업·부동산 경제·증권 디지털·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