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카카오스토리
  • 검색

[포토]'새 심장 달았다' 기아차, K7 프리미어 공개

  • 2019.06.12(수) 11:35

기아자동차가 12일 오전 서울 강남구 비트360(BEAT360)에서 열린 사진영상 발표회에서 3년 만에 선보이는 페이스리프트 모델인 'K7 프리미어(PREMIER)'를 공개하고 있다. /사진=이명근 기자 qwe123@

기아자동차가 준대형 세단 'K7 프리미어'를 12일 공개하고, 사전계약에 돌입했다.

K7 프리미어는 2.5 가솔린, 3.0 가솔린, 2.4 하이브리드, 2.2 디젤, 3.0 LPi 등 총 다섯 가지 엔진 라인업으로 동시 출시된다.

판매 예정가격은 ▲2.5 가솔린 모델 2개 트림(프레스티지, 노블레스) 3102만~3397만원 ▲3.0 가솔린 모델 2개 트림(노블레스, 시그니처) 3593만~3829만원 ▲2.4 하이브리드 모델 3개 트림(프레스티지, 노블레스, 시그니처) 3622만원~4045만원 ▲2.2 디젤 모델 2개 트림(프레스티지, 노블레스) 3583만원~3790만원 ▲3.0 LPi(면세) 모델 2595만원~3460만원 ▲3.0 LPi(비면세) 모델 3094만원~3616만원의 범위 내에서 책정될 예정이다.

K7 프리미어에 최초로 들어가는 2.5 가솔린 스마트스트림 GDi엔진은 기통당 두 종류의 연료분사 인젝터를 적용했다. 일반 시내 주행과 같은 저·중속 영역에서는 MPI 인젝터를, 고속도로나 자동차 전용도로와 같은 고속 영역에서는 GDi 인젝터를 사용하며 운전 조건에 따라 최적의 연료를 분사하는 것이 특징이다.

스마트스트림 2.5엔진은 최고출력은 198마력, 최대토크는 25.3kg.m다. 기존 K7 2.4 GDi 엔진은 최고출력 190마력, 최대토크 24.6kg.m다.

3.0 가솔린 모델은 R-MDPS(랙 구동형 전동식 파워스티어링이 들어가며, 가솔린과 디젤 모델에는 8단 자동변속기가 탑재된다.

/사진=이명근 기자 qwe123@
/사진=이명근 기자 qwe123@
/사진=이명근 기자 qwe123@
/사진=이명근 기자 qwe123@
/사진=이명근 기자 qwe123@
/사진=이명근 기자 qwe123@
/사진=이명근 기자 qwe123@
/사진=이명근 기자 qwe123@
/사진=이명근 기자 qwe123@
/사진=이명근 기자 qwe123@
/사진=이명근 기자 qwe123@
/사진=이명근 기자 qwe123@

 

SNS 로그인
naver
facebook
goog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