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유튜브
  • 검색

"이더리움 투자자 오세요"…위믹스, 유니스왑 유동성 공급

  • 2022.07.26(화) 19:36

이더리움 최대 탈중앙화거래소서 거래 가능
"클레이튼 벗어나 자체 생태계 구축" 분석도

/ 사진=위메이드 제공

위메이드가 발행한 가상자산(코인) 위믹스를 탈중앙화거래소(DEX) 유니스왑에서 거래할 수 있게 됐다.

유니스왑은 이더리움 생태계에 구축된 가장 큰 탈중앙화 거래소다. 이더리움 이용자들이 위믹스를 사고팔 수 있는 창구가 확대되면서 글로벌 투자자들의 관심을 받을 가능성이 커졌다.

26일 위메이드는 공지를 통해 유니스왑에 유동성을 공급했다고 밝혔다. 유니스왑에서 위믹스를 거래할 수 있게 된 것이다.

탈중앙화거래소란 블록체인 시스템을 사용해 자동으로 가상자산을 거래하거나 빌릴 수 있는 서비스를 말한다. 현금으로 치면 은행 없이 전산 시스템만으로 돈을 환전하거나 대출할 수 있는 셈이다.

유니스왑은 이더리움 생태계에 구축된 가장 큰 탈중앙화거래소다. 이용자는 이더리움을 지원하는 지갑을 연결해 유니스왑에서 자신의 코인을 다른 코인으로 거래할 수 있다.

위메이드는 유니스왑에서 위믹스를 거래할 수 있는 풀을 만들기 위해 위믹스 80만개와 위믹스를 전환해 얻은 스테이블코인 USDC 80만개를 사용했다.

위메이드는 유니스왑에서 위믹스를 거래할 수 있게 되면서 이더리움 투자자들의 위믹스 투자가 늘어날 수 있다고 기대했다. 위메이드 측은 "유니스왑 유동성 제공을 통해 위믹스는 글로벌 블록체인 시장에서 더욱 발돋움하게 됐다"고 전망했다.

위메이드의 이번 유니스왑 유동성 공급은 자체 생태계 구축 전략과 연관이 있다. 위메이드는 그동안 카카오의 블록체인 메인넷 클레이튼에서 게임 등의 서비스를 운영해왔지만, 다음달 자체 메인넷을 정식 오픈하고 클레이튼을 벗어나 독자적인 생태계를 꾸려갈 계획이다.

이에 따라 유동성 제구의 창구를 그간 사용했던 클레이튼의 탈중앙화거래소 클레이스왑에서 이더리움의 유니스왑으로 옮기기 위해 이번 유동성 공급을 결정한 것이란 분석이 나온다.

위메이드 측은 "위믹스는 게임을 기반으로 분명한 사용성을 확보하고 있으며, 세계 최고의 블록체인 프로젝트를 목표로 사용성을 확장하고 있다"며 "세계 최대 블록체인 생태계인 이더리움과의 상호운영성을 위해 유니스왑에 유동성을 공급했다"고 밝혔다.

naver
SNS 로그인
naver
facebook
goog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