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유튜브
  • 검색

[포토]KT 올레tv 새단장…"AI에 추천받고 VR로 시청한다"

  • 2019.11.04(월) 11:46

KT 커스터머&미디어 부문장인 구현모 사장이 4일 오전 서울 광화문 KT스퀘어에서 열린 기자간담회에서 IPTV를 VR로 구현한 색다른 나만의 TV '슈퍼 VR tv'와 초소형 무선 셋톱박스 '올레 tv UHD IV'를 소개하고 있다. /사진=이명근 기자 qwe123@

KT(회장 황창규)가 자사 IPTV '올레 tv'가 '나만을 위한 TV'로 거듭난다고 4일 밝혔다.

KT는 이날 서울 종로구 KT스퀘어에서 기자간담회를 열고, 인공지능(AI) 기반 개인화된 IPTV 3대 혁신 서비스를 발표했다. △IPTV를 가상현실(VR)로 구현한 색다른 나만의 TV ‘슈퍼 VR tv’ △내 마음대로 이동이 가능한 초소형 무선 셋톱박스 '올레 tv UHD Ⅳ(이하 UHD 4)' △나를 위한 콘텐츠 추천 'AI 큐레이션' 등이다.

KT는 올해 6월 국내 최초 4K 무선 VR 서비스 '슈퍼 VR'을 선보인데 이어 세계 최초로 VR 환경에서 IPTV를 즐기는 '슈퍼 VR tv'를 출시했다. 슈퍼 VR tv는 180인치 와이드맥스 스크린에서 21만여 편의 주문형 비디오(VOD)는 물론 올레 tv의 270여 개 실시간 채널을 실제 영화관에서 보는 것처럼 즐길 수 있다.

KT는 국내 최고 수준의 초소형 무선 셋톱박스를 통해 '공간의 제약'에서 벗어난 IPTV를 서비스한다. IPTV는 거실에서 다같이 즐긴다는 선입견에서 벗어나 실내 어디서나 IPTV를 즐기는 계기가 될 것으로 예상된다.

KT가 오는 20일 출시 예정인 ‘UHD 4’는 국내에서 크기(57ⅹ89ⅹ23mm)가 가장 작고, 대기전력 소모가 가장 적다. UHD 4는 인터넷 선은 물론 전원 선도 필요 없어 기가 와이파이만 있으면 집안 어디든 원하는 곳으로 자유롭게 이동해 설치할 수 있다.

구현모 KT 커스터머&미디어부문장 사장은 "전통적인 가구 단위 서비스로 인식해왔던 올레 tv가 이제 개인화라는 미디어 트렌드에 맞춰 새롭게 혁신할 때라고 생각한다"며 "KT가 가진 AI 역량과 IPTV 노하우를 바탕으로 새로운 미디어 생태계를 조성하고 활성화시킬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사진=이명근 기자 qwe123@
/사진=이명근 기자 qwe123@
/사진=이명근 기자 qwe123@
/사진=이명근 기자 qwe123@
/사진=이명근 기자 qwe123@
/사진=이명근 기자 qwe123@
/사진=이명근 기자 qwe123@
/사진=이명근 기자 qwe123@
/사진=이명근 기자 qwe123@
/사진=이명근 기자 qwe123@
/사진=이명근 기자 qwe123@

 

SNS 로그인
naver
facebook
goog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