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유튜브
  • 검색

NH투자증권, '공사 최초 ESG 채권' 단독 발행 주관

  • 2021.07.13(화) 11:32

한국지역난방공사 녹색채권
1600억 발행…경쟁률 4.75대 1

NH투자증권이 공사 최초 ESG(환경·사회·지배구조) 채권 발행에 단독 주관사로 참여했다.

NH투자증권 본사 전경./사진=NH투자증권 제공

NH투자증권은 13일 한국지역난방공사의 녹색채권 발행에 대표 주관사이자 단독 인수사로 참여했다고 밝혔다. 한국지역난방공사의 녹색채권은 공사가 최초로 발행하는 ESG 채권이다.

모집금액은 2년물 600억원, 3년물 1000억원 등 모두 1600억원이다. 발행 예정 규모는 당초 1200억원 수준이었으나 수요예측에 5700억원의 자금이 몰리면서 1600억원으로 확대됐다. 경쟁률은 4.75대 1에 달했다.

NICE신용평가와 한국신용평가에 따르면 한국지역난방공사의 신용등급은 'AAA'로 안정적이다. 수요예측을 통해 2년물은 1.392%, 3년물은 1.606%로 발행 수익률이 결정됐다.

한국지역난방공사는 채권 발행으로 조달한 자금을 에너지 효율 향상을 위한 지역난방 공급시설 개선에 사용할 예정이다. 

NH투자증권 관계자는 "공사 최초 ESG 채권 발행과 관련해 단독 주관, 인수사로 참여한 것을 뜻깊게 생각한다"며 "앞으로도 ESG 경영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naver
SNS 로그인
naver
facebook
google

많이 본 뉴스 최근 2주 한달

산업·부동산 경제·증권 디지털·생활경제